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 일정 확정, 지도체제와 선출방법은 다음주 논의

김대철 기자
2022-06-22   /  16:08:07
[비즈니스포스트] 더불어민주당이 당대표와 최고위원을 선출하는 전당대회 일정을 확정했다.

전용기 민주당 전당대회준비위원회(전준위) 대변인은 22일 브리핑을 통해 “8월28일 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전당대회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 일정 확정, 지도체제와 선출방법은 다음주 논의

▲ 박홍근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왼쪽)와 박재호 비상대책위원이 22일 비상대책위원회에서 대화를 나누고 있다. <연합뉴스>


이어 “6월21일부터 30일 정도까지 각 지역 지역위원장과 당원들로부터 의견을 수렴하는 ‘당무 발전 의견 수렴’과 민주당이 야당 역할을 수행하기 위한 강령 토론회 준비를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지도부 구성과 선출 방식은 다음주부터 논의를 시작한다.

민주당 안에서 지도부 구성방법으로 당 대표와 최고위원을 한 번에 선출하는 집단지도체제와 대표와 최고위원을 분리해서 투표하는 단일지도체제가 대립하고 있다. 

또 현재 대의원 45%, 권리당원 40%, 일반 국민여론조사 10%, 일반당원 여론조사 5%로 규정된 전당대회 선출방식을 놓고 권리당원과 국민 여론조사 비중을 높여야 한다는 의견이 나오고 있다.

전 대변인은 “지도체제와 대의원 선출방법 등 첨예한 내용은 오늘 회의에서 일절 다루지 않았다”며 “전준위원 각자가 생각을 정리하는 시간을 갖고 다음주에 지도체제와 선출방법을 논의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김대철 기자 

이 기사는 꼭!

  1. 롯데그룹 메타버스 밑그림 곧 나온다, 가상과 현실 싱크로율 높게
  2. 삼성전자 3나노 양산 다음주 발표 예상, TSMC와 기술격차 좁힐 분수령
  3. SK팜테코 위탁개발생산 증설 삼매경, 기업가치 12조 향해 성큼성큼
  4. 비트코인 매도세 소강상태 접어들어, 조사기관 “소리 없는 반등 가능성”
  5. 퀄컴 TSMC 4나노 공정으로 반도체 성능 높인다, 삼성전자 수주에 불리
  6. ARM 상장해도 ‘반도체 중립성’ 우려, SK하이닉스 인수 가능성 여전
  7. 메타 애플 메타버스기기 출시 임박, 삼성 LG디스플레이 수혜 가능성은
  8. [채널Who] LX세미콘 차량 반도체 키운다, 기술 변화는 팹리스에 기회
  9. 미국증시 약세 장기화, 골드만삭스 “금리 인하 직전까지 반등 어렵다”
  10. 카카오모빌리티 매각 '먹구름', 다시 기업공개 추진 가능성도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