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정치

문재인, 노동절 맞아 “코로나19 이전 고용수준 회복은 방역 성공 덕분”

임한솔 기자 limhs@businesspost.co.kr 2022-05-01  16:37:53
확대 축소
[비즈니스포스트] 문재인 대통령이 정부의 코로나19 방역정책이 고용을 회복하는 데 기여했다고 평가했다.

문 대통령은 1일 노동절을 맞아 개인 페이스북 계정을 통해 “정부는 지난 5년 동안 노동 기본권 보장에 온 힘을 기울였다”며 “특히 코로나 위기 이전의 고용 수준을 조기에 회복한 것은 봉쇄 없는 방역의 성공 덕분이었다”고 밝혔다.
 
문재인, 노동절 맞아 “코로나19 이전 고용수준 회복은 방역 성공 덕분”

문재인 대통령.


최저임금 인상과 주 52시간제 시행 등을 통해 노동 분배를 크게 개선했고 일과 생활의 균형에 진전을 이뤘다고 봤다. 국제노동기구(ILO) 핵심 협약을 비준한 일도 노동 관련 주요 성과로 꼽았다.

노동자에 대한 고용안전망의 보호를 강조하기도 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는 사각지대에 놓인 예술인, 특수형태근로종사자, 플랫폼종사자에 대한 고용보험 적용을 확대하여 전 국민 고용보험 시대로 한 걸음 더 나아갔다”며 “중대재해처벌법의 시행이 산재사고의 획기적인 감축으로 이어지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가 노동을 존중할 때 노동은 행복이 되고 노동의 결과물에서 땀방울의 고귀함을 느낄 때 노동은 자긍심이 될 것이다”며 “노동의 숭고함은 우리가 발견하는 것이며 우리의 인식을 바꾸는 것이다”고 덧붙였다.

정부는 2일부터 야외에서 마스크를 벗을 수 있도록 허용한다. 다만 50인 이상 모이는 집회나 관객 50명 이상인 공연·스포츠 경기에 참석할 때는 마스크를 써야 한다. 

실내에서 마스크 착용은 계속된다. 버스, 택시, 기차 등 대중교통도 마찬가지다. 임한솔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