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정치

강민진 갑질 논란에 청년정의당 대표 사퇴, 당 진상조사위원회 꾸리기로

김대철 기자 dckim@businesspost.co.kr 2022-03-15  18:12:08
확대 축소
갑질 의혹 논란에 휩싸인 강민진 청년정의당 대표가 사퇴했다.

강민진 청년정의당 대표는 15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청년정의당 대표를 사퇴한다”고 밝혔다.
 
강민진 갑질 논란에 청년정의당 대표 사퇴, 당 진상조사위원회 꾸리기로

▲ 강민진 청년정의당 대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갈무리.


앞서 14일 오승재 정의당 대변인은 한 당직자의 제보를 토대로 “청년정의당을 떠난 여러명의 당직자들이 모두 강 대표의 갑질과 직장 내 괴롭힘을 견디지 못하고 당직을 내려놓았다”고 주장하며 당 지도부의 입장과 조치를 요구했다.

강 대표는 “청년정의당에서 재직했던 당직자로부터 문제제기가 있었다”며 “노동자를 위한 정당 내부에서 노동권과 관련된 논란이 발생한 데 책임을 통감한다”고 말했다.

정의당은 강 대표가 당직자를 상대로 ‘갑질’을 했다는 폭로에 관해 이날 대표단 회의를 열어 진상조사위원회를 꾸리기로 결정했다.

강 대표는 “평당원 신분으로 조사에 임하는 게 옳겠다고 결심했다”며 “진상조사 과정에 성실히 임할 것이며 소명할 건 소명하고 반성할 것은 반성하겠다”고 밝혔다.

정의당은 강 대표 직무정지 여부를 오는 17일 대표단 회의에서 판단하기로 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대철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