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갤럽 가상대결, 이재명 34%-윤석열 31% 이재명 33%-홍준표 30%

김서아 기자
2021-10-22   /  15:12:50
갤럽 가상대결, 이재명 34%-윤석열 31% 이재명 33%-홍준표 30%

▲ 다음 대통령선거 가상 4자대결 여론조사결과. <한국갤럽>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통령선거후보가 4자 가상대결 때 국민의힘 윤석열 전 검찰총장과 홍준표 의원을 오차범위 안에서 앞서며 접전을 벌이는 것으로 조사됐다.

여론조사기관인 한국갤럽이 22일 내놓은 가상 4자대결 조사결과를 살펴보면 이 후보가 34%, 윤 전 총장이 31%를 얻었다. 이 대결에서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는 9%, 심상정 정의당 대선후보는 7%를 받았다.

이 후보는 20대(18~29세)에서 50대까지 윤 전 총장보다 앞섰다. 40대에서는 52%로 윤 전 총장(23%)의 두 배 이상이었다. 다만 60대 이상 고령층에서는 윤 후보가 이 후보를 앞섰다.

지지 정당별로 살펴보면 민주당 지지층 가운데 75%가 이 후보를, 국민의힘 지지층 가운데 72%가 윤 전 총장을 지지한다고 대답했다.

국민의힘 후보를 홍준표 의원으로 설정한 조사에서는 이 후보가 33%, 홍 의원은 30%로 집계됐다. 안철수 대표는 10%, 심상정 후보는 8%였다.

이 후보는 홍 의원을 상대로 30대와 40대, 50대에서 강세를 보였다. 하지만 20대와 60대 이상에서는 홍 의원이 각각 38%, 30%로 이 후보(20대 17%, 60대 이상 26%)를 앞섰다.

지지 정당별로는 민주당 지지층 가운데 74%가 이 후보를 지지한다고 응답했으나 국민의힘 지지층 가운데 홍 의원을 지지한다고 응답한 비율은 58%에 그쳤다.

이번 조사는 19~21일 전국 만18세 이상 7068명에게 통화를 시도해 1천 명의 응답을 받아 진행됐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서아 기자]

이 기사는 꼭!

  1. KT 데이터센터 선두 지키기, 윤동식 글로벌 클라우드업체 유치 공들여
  2. LG전자 초대형올레드TV 내놓나, 삼성전자 올레드TV에 수성전략 시선
  3. 마사회 경영난 돌파할 새 회장 절실, 대선 맞물려 불확실성은 부담
  4. 이마트 편의점 이마트24 흑자 눈앞, 정용진 미니스톱 인수해 밀 의지
  5. 포스코케미칼 리튬메탈 음극재 개발 서둘러, 민경준 차세대 배터리 대응
  6. [단독] 셀트리온, 미국특허청에 제약사 리제네론 특허 무효화 신청
  7. 현대건설 올해 주택 분양실적 1위 유력, 윤영준 첫 '4만 세대'도 바라봐
  8. 삼성전자 하만 전장사업 정체, 시스템반도체사업과 시너지로 반등하나
  9. 한국GM 대형RV 인기, 카젬 더 큰 '타호와 시에라'로 부진 돌파구 찾아
  10. 코오롱인더스트리 고부가 첨단수지 증설 검토, 장희구 이익체력 단단히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