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정치·사회

검찰, 이재용의 ‘조세회피 페이퍼컴퍼니 설립’ 의혹 수사 들어가

강용규 기자
2021-10-21   /  17:20:27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조세회피처에 페이퍼컴퍼니를 설립했다는 의혹과 관련해 검찰이 수사에 들어갔다.

21일 법조계에 따르면 최근 서울중앙지방검찰정은 조세포탈 등 혐의로 고발된 이 부회장의 사건을 범죄수익환수부(유진승 부장검사)에 배당했다.
 
검찰, 이재용의 ‘조세회피 페이퍼컴퍼니 설립’ 의혹 수사 들어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이에 앞서 15일 청년정의당은 조세포탈 및 재산 국외도피, 범죄수익 은닉 등 혐의로 이 부회장을 검찰에 고발했다.

뉴스타파가 지난 7일 국제탐사보도언론인협회(ICUJ)와 공동 취재한 ‘판도라 페이퍼스 프로젝트’를 통해 이 부회장이 2008년 대표적 조세도피처인 영국령 버진아일랜드에 페이퍼컴퍼니 ‘배처리파이낸스코퍼레이션(Bachury Finance Corporation)’을 설립한 것을 확인했다고 보도한 데 따른 것이다.

판도라 페이퍼스는 역외 경영서비스회사들로부터 유출된 1400만여 건의 역외탈세 폭로자료에 붙여진 이름이다.

뉴스타파는 국제탐사보도언론인협회의 국내 제휴사로 자료분석에 참여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강용규 기자]

이 기사는 꼭!

  1. 박정호 넷플릭스와 협력 의지, SK브로드밴드 소송전 기류 변화 가능성
  2. 윤석열 통합 선대위 완성할까, 마지막 퍼즐 홍준표 유승민에게 구애
  3. GS건설 리모델링 수주 빠르게 확보, 임병용 도시정비 빈자리 채운다
  4. 한화생명 올해는 배당 선물 안길까, 순이익 늘고 자금활용 숨통 트여
  5. 가스공사 내부반발로 정규직 전환 지연, 채희봉 반대 목소리 설득 온힘
  6. 뉴라클사이언스 뇌질환 신약 임상 채비, 성재영 코스닥 기술상장 조준
  7.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가격 깎을까, 협상지연에 인수포기 가능성도
  8. 한화건설 안전조직 강화, 최광호 내년에도 사망사고 제로 도전
  9. 삼성전기 이제 생산기술 고도화 할 때, 장덕현 반도체 개발경험 큰 자산
  10. 중국도 소재 무기화 가능성, 유니온머티리얼 희토류자석 대체품 주목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