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전자·전기·정보통신

KT,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와 디지털헬스 스타트업 육성 나서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2021-09-10  11:27:42
확대 축소
KT가 디지털헬스케어분야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기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KT는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와 함께 디지털·바이오헬스케어분야 차세대 유니콘기업을 발굴, 육성하는 전문 엑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넥스트 점프업’을 시행한다고 10일 밝혔다.
 
KT, 인천창조경제혁신센터와 디지털헬스 스타트업 육성 나서

▲ KT 로고.


KT는 예비 창업자부터 법인 설립을 완료한 국내와 해외 스타트업을 대상으로 24일까지 프로그램 참가기업을 모집한다.

모집분야는 디지털·바이오헬스케어사업으로 세부 영역에 제한은 없다. 

다만 KT와 협력시너지를 고려해 인공지능 진단, 디지털치료제, 데이터 바탕의 플랫폼사업영역을 우대한다는 방침을 세워뒀다.

KT는 프로그램 참여기업이 희망하면 KT나 협력기관이 보유한 업무공간에 입주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또 KT가 보유한 인프라를 통해 투자유치 및 네트워크를 쌓을 기회를 제공하고 KT 사업과 연계한 서비스 출시를 추진하는 등 다방면의 지원프로그램을 운영하기로 했다.

프로그램 기간에 뛰어난 성과를 입증해 우수기업으로 선발되면 사업화 지원금 5천만 원과 투자 검토기회도 준다. 

이에 더해 KT 현업부서와 일대일 매칭을 통한 제품과 서비스 상용화, 공동 연구개발, 시제품 제작 등을 지원하는 2022년도 비즈콜라보레이션 프로그램에도 추천한다.

김형욱 KT 미래가치추진실장 부사장은 “KT는 앞으로도 개방형 협력모델로 디지털바이오헬스케어분야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차세대 유니콘기업으로 키워가는 노력을 지속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