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사회

목요일 26일 남쪽부터 비 내려 오후 전국으로 확대, 27일 오후에 그쳐

김지효 기자 kjihyo@businesspost.co.kr 2020-03-25  18:14:55
확대 축소
목요일 26일 오전부터 일부 지역에서 비가 내리기 시작해 밤에는 전국으로 확대되겠다. 

기상청은 25일 “26일 오전에는 제주도와 전라도, 경남에는 비가 내리기 시작해 오후에는 서울과 경기도, 충청도, 경북으로, 밤에는 강원도까지 비가 확대되겠다”고 예보했다.
 
목요일 26일 남쪽부터 비 내려 오후 전국으로 확대, 27일 오후에 그쳐

▲ 봄비가 내린 10일 서울 광화문 네거리에 마스크를 쓴 시민들이 출근하고 있다. <연합뉴스>


비는 금요일인 27일 늦은 오후까지 내리겠다.

26일과 27일 이틀 동안 제주도와 남해안, 지리산부근은 50~150mm(제주도 산지 300mm 이상), 전라도와 경남은 30~80mm, 서울과 경기도, 경북, 서해5도, 울릉도·독도는 10~30mm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됐다.

26일 아침 최저기온은 2~13도, 낮 최고기온은 16~22도로 예보됐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8도, 인천 9도, 수원 7도, 춘천 3도, 강릉 11도, 청주 8도, 대전 8도, 전주 11도, 광주 22도, 대구 9도, 부산 13도, 울산 13도, 창원 10도, 제주 14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9도, 인천 18도, 수원 19도, 춘천 21도, 강릉 22도, 청주 21도, 대전 21도, 전주 21도, 광주 18도, 대구 21도, 부산 18도, 울산 18도, 창원 17도, 제주 21도 등이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됐다.

다만 서울과 경기도, 인천, 충남, 충북, 대구, 세종, 강원영서는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일 것으로 예보됐다.

26일 오후부터 제주도와 해안을 중심으로 시속 30~60km, 최대순간풍속이 시속 85km 이상인 매우 강한 바람이 불 것으로 예상됐다.

바다의 물결은 서해 0.5∼1.5m, 동해 0.5∼2.0m, 남해 0.5∼2.5m 높이로 일겠다. 먼 바다의 파고는 서해 0.5∼2.5m, 동해 0.5∼2.5m, 남해 1.0∼4.0m로 예보됐다.

기상청은 “26일 오전 9시부터 27일 오전 6시 사이에 제주도와 남해안을 중심으로 돌풍과 천둥,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와 함께 매우 많은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며 “비로 발생하는 피해가 없도록 유의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지효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