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소비자·유통

신세계백화점, 귀농 청년의 농산물 판매 지원 확대

이대락 기자 therock@businesspost.co.kr 2017-08-20  15:27:12
확대 축소

신세계백화점이 청년농부들의 농산물 판매를 지원하는 사업을 확대해 시행한다.

신세계백화점은 20일부터 24일까지 서울 회현동 본점 지하 1층 식품행사장에서 ‘청년프레시마켓’을 연다고 20일 밝혔다.
 
  신세계백화점, 귀농 청년의 농산물 판매 지원 확대  
▲ 지난해 6월 신세계백화점 본점 지하 1층 식품행사장에서 열린 '청년프레시마켓' 모습.<뉴시스>
청년프레시마켓은 귀농해 농사일을 하는 청년들이 직접 생산한 농산물을 신세계백화점에서 팔 수 있도록 해 판로확대를 지원하는 사업이다.

지난해 6월 처음 진행됐는데 예상보다 반응이 뜨거워 신세계백화점은 올해 참가자와 규모를 더 늘리기로 했다. 지난해에는 계획했던 매출보다 2배 이상의 성과를 거뒀다.

신세계백화점은 올해 19명의 청년들을 판매자로 모집했다. 지난해보다 4명이 늘어난 것이다.

이번 행사에서는 △홍주농장 한우 △충남 자반고등어 △옹기바닥염전 천일염 등이 새롭게 추가됐다.

지난해 인기를 끌었던 청년농부 김대슬씨의 해남지역 차와 부경돈씨의 제주산 귤 등도 다시 선보인다. 김대슬씨는 “지난해 행사로 다른 유통업체에서도 연락이 오고 인터넷을 통해 정기적으로 구매하는 고객도 늘었다”고 전했다.

김선진 신세계백화점 식품생활담당 상무는 “판로확보에 어려움을 겪는 청년농부들에게 백화점의 판로를 제공하고 청년농부들이 많은 수익을 낼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대락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