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인터넷·게임·콘텐츠

하이브 목표주가 높아져, “데뷔 앞둔 신인그룹 ‘Trainee A’ 팬덤 형성”

신재희 기자 JaeheeShin@businesspost.co.kr 2021-09-03  08:26:01
확대 축소
하이브 주식 목표주가가 높아졌다.

보이그룹 Trainee A 등 신인 데뷔 준비가 순조롭게 진행되며 실적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하이브 목표주가 높아져, “데뷔 앞둔 신인그룹 ‘Trainee A’ 팬덤 형성”

▲ 박지원 하이브 대표이사.


이화정 NH투자증권 연구원은 3일 하이브의 목표주가를 기존 35만 원에서 37만 원으로 높여 잡았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하이브 주가는 2일 28만500원으로 장을 마쳤다.

이 연구원은 "하이브는 상장 때 언급한 대로 2021년 말이나 2022년에 신인 보이그룹을 데뷔시킬 것으로 보인다"며 "특히 빅히트뮤직의 차기 데뷔 그룹으로 추정되는 ‘Trainee A’에 주목한다"고 말했다.

Trainee A는 하이브의 계열사 빅히트뮤직의 데뷔 예정인 남성 아이돌그룹을 멤버는 모두 7명으로 알려졌다. 그룹이름은 ‘연습생 A’라는 뜻이다.

2021년 3월부터 Trainee A는 다양한 사회관계망서비스(SNS) 채널 활동을 시작했다. 멤버들의 노래와 춤 연습은 물론 일상을 담은 영상을 통해 팬과 소통하고 있다.

2021년 9월3일 Trainee A의 유튜브 구독자는 24만 명, 틱톡 구독자는 90만 명, 인스타그램 팔로워는 38만 명에 이른다.

이 연구원은 "BTS가 등장 초기에 사회관계망서비스를 통해 충성도 높은 팬덤을 구축했다"며 "Trainee A도 현재 동일한 방식으로 팬덤을 형성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유튜브 채널 분석서비스 Vling의 자료에 따르면 Trainee A의 채널은 2021년 9월3일 기준 하루 평균 조회 수 2만2천 회, 영상 하나당 평균 조회 수는 7만9천 회를 보였다. 최근 3개월의 영상별 평균 댓글 수는 1057개이다.

이 연구원은 "데뷔와 관련해 공식적으로 확정 사항이 없음에도 댓글창에 해외 K-POP 팬들이 남긴 글로 가득하다”며 “데뷔 이후 빠른 수익화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하이브는 2021년 연결기준 매출 1조2814억 원, 영업이익 2209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20년보다 매출은 60.9%, 영업이익은 51.8%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신재희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