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미래에셋자산운용 뉴딜종목 투자 상장지수펀드 순자산 5천억 넘어서

박안나 기자
2020-11-20   /  16:13:10
미래에셋자산운용의 상장지수펀드(ETF) 가운데 뉴딜종목에 투자하는 상품의 순자산이 5천억 원을 넘었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뉴딜종목에 투자하는 ‘타이거(TIGER) K-뉴딜 상장지수펀드 시리즈’가 순자산 5천억 원을 넘어섰다고 20일 밝혔다.
 
미래에셋자산운용 뉴딜종목 투자 상장지수펀드 순자산 5천억 넘어서

▲ 미래에셋자산운용은 뉴딜종목에 투자하는 ‘타이거(TIGER) K-뉴딜 상장지수펀드 시리즈’가 순자산 5천억 원을 넘어섰다고 20일 밝혔다. <미래에셋자산운용>


타이거 K-뉴딜 ETF 시리즈는 BBIG(바이오, 베터리, 인터넷, 게임) 기업에 집중투자하는 상품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한국 경제의 패러다임 전환을 선도할 BBIG(BATTERY, BIO, INTERNET, GAME) 기업에 집중투자하는 'TIGER K-뉴딜 ETF 시리즈'가 순자산 5천억 원을 넘었다고 20일 밝혔다.

타이거 K-뉴딜 ETF 시리즈는 모두 5종으로 ‘KRX BBIG K-뉴딜 종합지수’와 2차전지, 바이오, 인터넷, 게임 등 BBIG 각 산업별 지수를 추종한다.

10월7일 상장한 뒤에는 뉴딜지수, 2차전지, 바이오, 인터넷, 게임 등 지수별 상품에 각각 2240억 원, 1915억 원, 534억 원, 484억 원, 322억 원의 자금이 몰렸다.

‘KRX BBIG K-뉴딜 지수’는 배터리, 바이오, 인터넷, 게임산업의 시가총액 상위 각 3종목씩 총 12종목을 동일한 가중치를 둬 구성한다.

이 외에 2차전지, 바이오, 인터넷, 게임 등 개별 산업 K-뉴딜 지수는 각 10종목으로 구성된다. 상위 3개 종목이 동일 비중으로 75%를, 하위 7개 종목이 유동시가총액 가중으로 25%를 차지하는 방식이다.

미래에셋자산운용은 “BBIG 산업별 지수들은 시가총액 상위 종목이 차지하는 비중을 높였기 때문에 미래 성장산업의 주도주에 집중투자하는 효과를 누릴 수 있다”고 설명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안나 기자]

이 기사는 꼭!

  1. 삼성증권 마켓컬리 이어 야놀자 상장주관 놓치나, 빅4 도약 만만찮아
  2. SK하이닉스 첨단패키징 상용화 서둘러, 메모리 성능과 원가절감 잡아
  3. 하나금융은 중간배당 기수, 김정태 주주가치 우선기조로 매력 높인다
  4. 은행장들은 지금 메타버스 열공 중, MZ세대 플랫폼 놓치면 미래 없다
  5. 아이진 국산 코로나19 mRNA 백신 도전, 유원일 안전성과 효과 자신
  6. NH농협금융 비은행계열사 고른 성장 성과, 손병환 은행은 조금 아쉬워
  7. [세대교체] 하나금융투자 '젊은 피' 이은형, 증권업계 혁신 아이콘 되나
  8. SK하이닉스 낸드 '백조'로 탈바꿈 가까워져. 낸드 가격 상승세 이어져
  9. 기아 실적은 현대차보다 더 좋아, 최준영 노조와 임금협상 부담 커져
  10. 현대건설 이마트와 손발 맞춰 개발사업 확대, 윤영준 디벨로퍼 의지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