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인터넷·게임·콘텐츠

카카오벤처스 파트너 구성, 게임부문 정욱 블록체인 조재우 선임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2018-12-05  19:23:26
확대 축소
카카오의 벤처캐피탈(VC) 자회사 카카오벤처스가 게임과 블록체인 등 분야의 외부 전문가들을 모아 전문성을 강화한다.

카카오벤처스는 5일 밸류업파트너팀을 새로 만들고 게임부문 파트너로 정욱 넵튠 대표이사, 블록체인부문 파트너로 조재우 스팀 증인 등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카카오벤처스 파트너 구성, 게임부문 정욱 블록체인 조재우 선임

▲ 정욱 넵튠 대표이사.


정욱 넵튠 대표이사 등 밸류업파트너팀의 구성원들은 기존 사업을 계속하면서 카카오벤처스의 파트너로 활동하게 된다.

정 대표는 밸류업파트너팀에서 ‘게임 체인저’역할을 맡아 게임 분야 스타트업들을 지원한다. 

넵튠은 카카오벤처스가 2012년 5억 원을 투자한 뒤 두 차례에 걸쳐 65억 원을 추가로 투자한 게임회사로 2016년 12월 코스닥에 상장했다.

정 대표는 “카카오벤처스의 밸류업파트너로 투자 관계를 뛰어넘어 정기적으로 업계의 스타트업 등을 도와 혁신적 게임시장을 만드는 데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재우 스팀 증인은 ‘밸류 마이너’로 활동한다. 

조 증인은 국내에서 한 명뿐인 스팀 증인으로 2013년부터 블록체인이 발전하는 과정을 현장에서 경험하며 토큰경제와 블록체인 생태계 설계에 전문성을 쌓아왔다.

스팀 증인은 2016년 4월 네드 스캇과 댄 라이머가 시작한 블록체인 미디어 플랫폼 ‘스팀잇’에서 거래의 신뢰도를 확보하기 위해 적용한 제도다.

스팀 증인은 스팀잇 사용자들이 직접 선출하는 스팀 네트워크 보안 책임자라고 볼 수 있다. 

스팀 증인은 블록체인 생성을 포함한 네트워크의 보안을 지키고 스팀 달러에 관한 이자율 등 스팀잇과 관련된 각종 설정값도 조정한다.

조 증인은 카카오벤처스가 투자하는 블록체인 등 관련 스타트업과 토큰 설계와 서비스화 등 기술적 논의를 함께하게 된다.

밸류업파트너팀은 실무 현장에서 경험을 쌓은 외부 전문가들을 중심으로 구성된다. 

카카오벤처스는 벨류업파트너팀을 통해 초기 스타트업들에 현장감 있는 조언과 네트워크를 제공한다는 계획을 세웠다.

밸류업파트너팀은 이미 카카오벤처스가 투자한 스타트업 등 회사들과 정기적으로 만나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정신아 카카오벤처스 대표이사는 “밸류업파트너가 경험과 전문성으로 도움이 필요한 각 영역의 스타트업에 든든한 선배 역할을 할 것”이라며 “카카오벤처스는 앞으로도 밸류업파트너들과 함께 각종 업계의 변화와 스타트업 성장을 모색해 나가는 데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카카오벤처스는 기술을 바탕으로 한 초기 스타트업에 투자하는 회사로 지금까지 140개 이상의 선행기술과 게임, 서비스 분야 스타트업에 투자를 진행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