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건설

서희건설, 2300억 수도권 재건축사업 처음으로 수주

김디모데 기자 Timothy@businesspost.co.kr 2015-11-09  14:36:35
확대 축소

서희건설이 수도권 재건축사업을 수주했다.

서희건설은 그동안 재개발사업을 한 적이 있지만 재건축사업은 이번이 처음이다.

서희건설은 9일 남양주 평내동 진주아파트 재건축정비사업 공식 시공사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서희건설, 2300억 수도권 재건축사업 처음으로 수주  
▲ 이봉관 서희건설 회장.
이 사업은 경기도 남양주시 경춘로1308번길 20-14 일대 진주아파트를 허물고 지하 3층~지상 29층, 전용면적 46~85㎡ 규모의 1891가구의 아파트로 재건축하는 사업이다.

이 재건축 아파트는 2016년 9월 착공해 2019년 12월 준공된다.

서희건설 관계자는 “그동안 지역주택조합사업에 집중했지만 재건축과 재개발 등 도심재생사업에 적극 참여할 것”이라며 “지역주택조합사업을 하며 쌓은 노하우로 남양주의 랜드마크 아파트를 건설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양주 평내동 진주아파트는 2012년 두산건설을 시공사로 선정했던 곳이다. 당시 계약금액은 2337억 원이었다.
 
두산건설이 사업을 포기한 후 한양을 거쳐 서희건설을 시공사로 재선정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