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분당 아파트 평당 매매가 5천만 원 돌파, 전달보다 12만 원 올라

박혜린 기자
2022-06-29   /  10:10:21
[비즈니스포스트] 경기도 성남시 분당구 아파트의 3.3㎡당 평균 매매가격이 5천만 원을 넘어섰다.

29일 부동산 정보제공기업 경제만랩이 KB부동산의 주택가격동향자료를 분석한 결과를 보면 2022년 6월 경기 성남 분당구 아파트의 3.3㎡당 평균 매매가격은 5001만6천 원에 이르렀다.
 
분당 아파트 평당 매매가 5천만 원 돌파, 전달보다 12만 원 올라

▲ 분당 일대 아파트 모습. <연합뉴스>


한 달 전인 5월 3.3㎡당 평균 매매가격인 4988만8천 원과 비교해 12만8천 원이 올라 처음으로 5천만 원을 돌파했다.

1기 신도시 특별법 제정 등 재건축시장 활성화 기대감으로 수요가 늘면서 매매가격도 상승하는 것으로 분석됐다.

분당은 아파트 실거래가격도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국토교통부의 실거래가 통계시스템을 보면 분당구 분당동 샛별마을아파트 전용면적 133.86㎡ 매물은 올해 5월24일 17억7천만 원에 거래됐다. 2021년 5월 같은 평형 매물이 15억6500만 원에 거래된 것을 고려하면 1년 사이에 가격이 2억 원 넘게 올랐다.

분당구 서현동의 효자촌아파트도 5월9일 전용면적 84.15㎡ 매물이 12억9천만 원에 팔렸다. 1년 전 같은 평형 가격(11억7천만 원)과 비교해 1억2천만 원 상승했다.

분당 아파트는 외지인들의 투자 수요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부동산원 통계에 따르면 올해 4월 분당 아파트 매매건수 271건 가운데 다른 지역 사람의 매입 비중이 89건으로 32.8%에 이르렀다. 이는 2011년 8월(36.2%) 이후 가장 높은 수치다. 박혜린 기자

이 기사는 꼭!

  1. [채널Who] 쌍용차 SUV 경쟁력 굳건한가, 전기차시대 설 자리 있을까
  2. 현대차기아 독일에서 압수수색, 불법 배기가스 조작장치 부착 혐의
  3. 미국증시에 내년 ‘어닝쇼크’ 선반영, 씨티그룹 “인플레이션 리스크 지속”
  4. NH투자증권 기업공개 경쟁력 강화 나서, '정영채 사단' IB맨 절치부심
  5. SK바이오팜 뇌전증 치료제 이탈리아 진출, 글로벌시장 공략 확대
  6. 경영권 분쟁 터널 나온 헬릭스미스, 주주 향해 지속기능 비전 앞세워
  7. 롯데온 직원 도서관은 사장실, 나영호 대표가 '홈즈책방' 만든 이유
  8. 헬릭스미스 유전자치료제 상용화 준비 착수, 김선영 기술수출도 자신
  9. 대만 전기요금 급등에 TSMC도 영향, 삼성전자는 한전 인상폭 적어 유리
  10. 힐링 가전 LG전자 '틔운' 개발기, 노하우 얻으려 아프리카까지 뒤졌다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