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대출규제에 '영끌'도 힘들어, 올해 생애최초 부동산 매수자 역대 최소

박혜린 기자
2022-06-20   /  10:47:53
[비즈니스포스트] 생애최초 부동산 매수자가 올해 들어 역대 최소치를 보이고 있다.

직방이 대법원등기정보광장 등의 자료를 분석한 결과 2022년 들어 5월까지 전국 부동산 생애최초 매수자는 월 평균 3만8749명으로 관련 통계 발표를 시작한 2010년 이후 가장 적은 수치를 보였다.
 
대출규제에 '영끌'도 힘들어, 올해 생애최초 부동산 매수자 역대 최소

▲ 전국 부동산 월 평균 생애최초 매수자수 추이. <직방>


전체 부동산 매수자 가운데 생애최초 부동산 매수자가 차지하는 비중도 23.9%로 2017년(23.6%)에 이어 두 번째로 낮았다.

올해 월 평균 생애최초 부동산 매수자 수는 모든 연령대에서 2021년보다 줄어든 것으로 집계됐다.

특히 39세 이하는 1만9480명으로 통계가 발표된 뒤 처음으로 2만 명 이하를 보였다.

40~50세 이하 월 평균 매수자 수도 1만5085명으로 역대 가장 적었다. 60세 이상에서 월 평균 매수자 수는 4184명이었다.

서울 부동산을 생애 처음으로 산 사람도 올해 가장 적었다.

2022년 서울지역 부동산을 생애최초로 매수한 사람은 월 평균 4389명으로 2010년 통계발표 이후 최저치를 보였다.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39세 이하에서는 올해 월 평균 2441명, 40~59세에서는 1629명, 60세 이상에서는 318명이었다.

2021년과 비교해 39세 이하 매수자는 45.3%, 40~59세 이하는 33.8%, 60세 이상은 41.3% 감소한 수치다.

직방 관계자는 “대출규제에 따른 자금조달 어려움, 금리인상 등 경제환경 악화 등 복합적 요인이 생애최초 부동산 거래 감소에 영향을 준 것으로 판단된다”며 “2020년과 2021년 부동산시장에는 전국에서 월 평균 5만 명 이상, 서울에서는 2020년 8120명, 2021년 7468명이 신규 유입되면서 대기 수요가 줄어든 것도 원인으로 작용했다”고 바라봤다. 박혜린 기자

이 기사는 꼭!

  1. SK하이닉스 주식 강력매수 유지, "스마트폰 반도체 수요 하반기 회복"
  2. 알테오젠 목표주가 높아져, 하반기 플랫폼기술 기술수출 가능성
  3. [채널Who] LX세미콘 퀄컴처럼 커질까, 구본준 반도체 집념이 팹리스로
  4. CJ프레시웨이 B2C 공략 확대, 정성필 흑자기조 유지의 디딤돌 삼아
  5. 누리호 2차 발사 성공할까, 2030년 '달 착륙' 우주강국의 출발점
  6. 소니 전기차사업 본격화, 삼성전자 자동차사업 도전 가능성도 재조명
  7. 동부건설 소규모정비 수주에 집중, 허상희 서울과 수도권에 역점
  8. 개인투자자 국내 27조 미국주식 15조 순매수, 삼성전자 테슬라 담아
  9. 은행권 주택담보대출 금리 연말 8% 넘어설 전망, 기준금리 2.75% 예상
  10. [현장] 30년 뒤 세상을 가다, SK텔레콤 ICT 체험관 티움 방문기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