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우리은행 전세대출 우대율 0.5%포인트 낮춰, 우대금리 항목도 축소

윤종학 기자
2021-05-04   /  18:04:11
우리은행이 전세대출 우대금리 항목과 금리를 축소한다.

4일 우리은행에 따르면 7일부터 '우리전세론'(주택금융공사 및 주택도시보증공사 보증서 담보) 상품의 금리 우대항목을 축소하고 우대율은 기존 1.0%포인트에서 0.5%포인트로 낮춘다.
 
우리은행 전세대출 우대율 0.5%포인트 낮춰, 우대금리 항목도 축소

▲ 4일 우리은행에 따르면 7일부터 '우리전세론'(주택금융공사 및 주택도시보증공사 보증서 담보) 상품의 금리 우대 항목을 축소하고 우대율은 기존 1.0%포인트에서 0.5%포인트로 낮춘다.


변경 사항은 7일 이후 신규, 기간연장, 재약정, 조건변경(채무인수 포함) 승인을 신청할 때부터 적용된다.

우리은행은 각각 0.1%포인트의 우대금리를 제공했던 △공과금·관리비 자동이체 △청약종합저축 신규가입 △원더랜드 금리우대쿠폰 △기간연장 등을 우대 항목에서 삭제한다.

급여·연금 이체 항목은 기존 0.2%포인트에서 0.1%포인트로 우대금리가 줄어든다.

반면 기존에 0.1%포인트의 우대금리를 제공하는 △신용카드 사용 △적립식예금·청약종합저축 납입 항목과 0.2%포인트의 우대금리를 주는 △국토부 전자계약시스템 체결 항목은 그대로 유지한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종학 기자]

이 기사는 꼭!

  1. BC카드 금융데이터는 부진 탈출 돌파구, 최원석 마이데이터 올라 탄다
  2. 금호건설 주택에 공항 건설도 붙는다, 신공항 발주 내년부터 본격화
  3. SK지오센트릭 플라스틱 순환경제 집중, 나경수 그룹사와 시너지 확대
  4. SK텔레콤 메타버스 플랫폼 키워, 네이버 제페토의 대항마될 수 있을까
  5. 신한금융 메타버스에서 적극적 사업발굴, 조용병 '하나의 신한' 똑같이
  6. 구광모 구본준, LG와 LX홀딩스 지분 교차보유 언제 어떻게 해소할까
  7. 현대제철 실적 신기록 기회 놓칠 수 없다, 안동일 사내하청 갈등 정공법
  8. 현대차 캐스퍼 안착은 아직 장담 못 해, 경차 외면과 싸움은 이제 시작
  9. 한수원 해상풍력발전 확대해 신재생으로 더, 정재훈 유럽 노하우 활용
  10. 신한금융 빅테크 규제에 반사이익 보나, 조용병 금융플랫폼 앞설 기회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