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사회

국내 ‘신종 코로나’ 19번째 확진자 나와, 싱가포르 방문한 한국인 남성

조충희 기자 choongbiz@businesspost.co.kr 2020-02-05  19:57:04
확대 축소
국내에서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의 19번째 확진자가 나왔다. 

질병관리본부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싱가포르를 방문했다가 1월23일 국내로 들어온 36세 한국인 남성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고 5일 밝혔다.
 
국내 ‘신종 코로나’ 19번째 확진자 나와, 싱가포르 방문한 한국인 남성

▲  중구 국립중앙의료원에 설치된 신종 코로나비이러스 감염증 선별진료실에서 한 의료진이 구급대원들의 설명을 듣고 있다. <연합뉴스>


19번째 환자는 1월8일∼23일까지 싱가포르를 방문한 뒤 귀국했으며 17번째 환자(38세 한국인 남성)와 싱가포르에서 같은 콘퍼런스에 참석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날 오전 17번째와 18번째 환자가 발생한 데 이어 하루 사이에 3명의 환자가 발생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충희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