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인터넷·게임·콘텐츠

라인게임즈와 넥스트플로어 합병, 통합법인 대표에 김민규

서하나 기자 hana@businesspost.co.kr 2018-07-06  11:37:20
확대 축소
라인 자회사 라인게임즈가 넥스트플로어와 합병한다. 통합법인 대표는 김민규 라인게임즈 대표이사가 맡는다.

라인게임즈는 6일 게임 개발회사 넥스트플로어 및 넥스트플로어 지하연구소를 흡수합병한다고 밝혔다. 
 
라인게임즈와 넥스트플로어 합병, 통합법인 대표에 김민규

▲ 김민규 라인게임즈 대표이사.


합병기일은 8월17일이며 라인게임즈와 넥스트플로어의 합병비율은 1:1.1050000이다.

황은선 넥스트플로어 대표이사는 통합 법인에서 인사 및 재무 등 경영지원 업무를 총괄한다. 

라인게임즈는 “이번 결정은 경영 효율성을 높이고 사업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추진됐다”며 “합병을 통해 게임 배포와 개발 등 다양한 분야에서 전문인력을 바탕에 둔 시너지를 창출할 방침”이라고 말했다. 

통합 법인은 앞으로 ‘드래곤 플라이트’ 및 ‘데스티니 차일드’ 등 현재 넥스트플로어를 통해 서비스하고 있는 게임을 안정적으로 운영하고 하반기부터 국내외 해외를 아우르는 게임사업을 본격적으로 진행하기로 했다.

김민규 라인게임즈 대표이사는 “합병을 통해 급변하는 국내외 게임시장 환경에 긴밀하게 대응하겠다”며 “앞으로 게임사업 경쟁력을 더욱 높여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라인게임즈는 라인의 100% 자회사로 국내와 아시아를 비롯해 세계를 아우르는 게임사업을 하기 위해 2017년 6월 설립됐다. 임직원 수는 약 150명으로 7월 넥스트플로어 지분에 투자했다.

넥스트플로어는 온라인과 모바일게임을 개발하는 회사로 2012년 10월 설립됐다. 게임 개발의 독립성을 위해 게임 개발 스튜디오 넥스트플로어 지하연구소를 자회사로 두고 있다. 임직원 수는 90여 명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서하나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