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전자·전기·정보통신

SK텔레콤, 자동차 전용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오토 내놔

박혜린 기자 phl@businesspost.co.kr 2021-09-16  11:59:33
확대 축소
SK텔레콤이 자동차 전용 인공지능(AI) 플랫폼을 내놓았다.

SK텔레콤은 인공지능기술을 통해 운전 중 길찾기, 음악재생은 물론 차량기능 제어도 가능한 자동차 전용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오토(NUGU auto)’를 출시했다고 16일 밝혔다.
 
SK텔레콤, 자동차 전용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오토 내놔

▲ SK텔레콤이 인공지능기술을 통해 운전 중 길찾기, 음악재생은 물론 차량기능 제어도 가능한 자동차 전용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 오토(NUGU auto)’를 출시했다. < SK텔레콤 >


SK텔레콤 누구오토는 볼보자동차코리아와 티맵모빌리티가 협업해 내놓은 ‘통합형 SK텔레콤 인포테인먼트’에 주요 기능으로 탑재된다.

통합형 SK텔레콤 인포테인먼트는 누구오토, 티맵, 플로 등을 차량에 설치해 운전자가 주행에 필요한 다양한 기능을 음성으로 간편하게 사용할 수 있게 해주는 서비스다. 볼보자동차코리아의 이번 신형 XC60에 최초로 설치됐다.

운전자는 누구오토를 통해 통합 인포테인먼트 기능인 △티맵 길찾기와 상호 검색 △플로 음악 재상 △에어컨이나 시트 열선을 조작하는 등 차량기능 제어 △문자와 전화 송수신 △차량 라디오 볼륨 제어 등을 음성명령으로 사용할 수 있다.

누구오토에는 차량 특화 기능 외에도 기존 누구 플랫폼이 제공하는 뉴스와 날씨검색, 누구백과, 감성대화 등 기능도 똑같이 들어가 있다. 차에서 집안 조명, 에어컨, TV 등 가전제품을 제어할 수 있는 스마트홈 서비스도 제공한다.

SK텔레콤은 볼보자동차코리아의 후속모델 차량에도 누구오토를 탑재하는 등 협력을 지속적으로 확대해가기로 했다.

이현아 SK텔레콤 AI&CO장은 “볼보자동차코리아와 협업으로 SK텔레콤의 인공지능 플랫폼 누구 생태계를 더 넓히게 됐다”며 “SK텔레콤은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 누구를 적용해 소비자가 언제 어디서나 인공지능기술을 사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박혜린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