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지자체

이용섭, '광주상생카드' 내놔 소상공인 살리기 동참

김남형 기자 knh@businesspost.co.kr 2019-03-20  17:28:01
확대 축소
이용섭, '광주상생카드' 내놔 소상공인 살리기 동참

이용섭(왼쪽에서 세번째) 광주시장이 20일 광주시청에서 광주상생카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참가자들과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광주광역시>

이용섭 광주시장이 지역화폐를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힘쓴다.

이 시장은 20일 오전 광주시청에서 관공서, 공공기관, 대학, 기업 등 58개 단체와 ‘광주상생카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맺고 카드 이용에 적극적으로 힘을 모으기로 했다.

광주상생카드는 지역자본의 유출을 막고 소상공인 매출증대를 통해 지역경제를 활성화하기 위해 만들어졌다.
 
광주상생카드는 체크카드와 정액형 선불카드 등 2종으로 출시됐다.

운영대행사인 광주은행 전 지점과 광주은행 인터넷, 모바일웹에서 발급과 신청이 가능하다.

광주 카드가맹점에서는 어디서나 사용이 가능하지만 백화점 대형마트 유흥업소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광주시는 소상공인의 카드결제 수수료 부담을 덜어주기 위해 연 매출 5억 원 이하의 영세·중소가맹점에게 수수료 전액을 지원한다.

선불카드를 구매하는 사용자에게는 예산 범위 안에서 선착순으로 5% 할인혜택을 제공하고 캐시백과 기아챔피언스필드 입장권 할인 등 부가서비스도 제공한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광주의 돈이 외부로 유출되지 않고 지역 안에서 돌아야 골목상권과 전통시장이 살아나고 지역경제가 경쟁력을 지니게 된다”며 “광주상생카드가 활성화하도록 광주시와 공공기관 등이 앞장서달라”고 당부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