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자동차·부품

현대기아차, 하이브리드자동차 판매 지난해 세계 3위

조은아 기자 euna@businesspost.co.kr 2015-07-20  19:02:28
확대 축소

현대기아차가 지난해 세계 하이브리드자동차시장에서 판매 3위를 차지했다.

하지만 전기차 판매량이 하위권에 머무르면서 전체 친환경차 판매순위는 5위를 기록했다.

  현대기아차, 하이브리드자동차 판매 지난해 세계 3위  
▲ 현대차의 쏘나타 하이브리드.
20일 일본의 자동차 조사연구기관 포인(FOURIN)이 펴낸 세계자동차조사월보에 따르면 현대차와 기아차는 지난해 세계 하이브리드자동차시장에서 모두 7만7473대를 판매해 토요타(116만2천 대), 혼다(27만9천 대)에 이어 3위를 차지했다.

현대기아차는 2009년 7월 세계 최초로 아반떼와 포르테의 LPi 하이브리드를 출시하며 하이브리드자동차 시장에 진출했다.

그 뒤 2011년 세계 최초로 ‘병렬형 하드타입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탑재한 쏘나타와 K5의 하이브리드 모델을 시장에 내놓으며 친환경 기술력을 인정받았다.

현대기아차의 하이브리드자동차 판매량은 2010년 6062대에서 2011년 3만4863대, 2012년 5만 2590대로 크게 늘어났다.

세계 하이브리드자동차 판매 순위도 2011년과 2012년 2년 연속 3위에 올랐다. 그러다 2013년 포드에 3위 자리를 내줬으나 2014년 다시 3위를 탈환했다.

현대기아차는 하이브리드자동차 시장에서 선전했지만 전기차 시장에서 약세를 보였다. 현대기아차는 지난해 레이와 쏘울을 모두 661대밖에 판매하지 못했다.

이에 따라 하이브리드카와 전기차를 합한 친환경차 전체 판매순위는 5위를 기록했다.

토요타가 118만3천 대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고 2위는 혼다(27만9871대), 3위는 포드(8만7208대), 4위는 닛산(8만4316대) 순이었다.

현대기아차 관계자는 “2020년까지 친환경차 라인업을 22차종 이상으로 확대해 글로벌 자동차시장에서 친환경차 점유율을 세계 2위 수준까지 높일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비즈니스피플배너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