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업과산업  인터넷·게임·콘텐츠

카카오, 기업용 업무기능 강화한 ‘아지트’ 프리미엄 버전 내놔

서하나 기자 hana@businesspost.co.kr 2018-08-28  11:07:56
확대 축소
카카오가 기능을 한층 강화한 기업용 커뮤니티 서비스 ‘아지트’를 공개했다.

카카오는 28일 기업용 커뮤니티 서비스 아지트의 고급 버전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카카오, 기업용 업무기능 강화한 ‘아지트’ 프리미엄 버전 내놔

▲ 카카오의 아지트 서비스.


아지트는 기업 안에서 직원 사이에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자유로운 의사소통을 지원하는 커뮤니케이션 서비스다. PC, 모바일앱, 채팅앱 등을 지원한다. 

기업별로 아지트를 만들어 게시판 역할을 하는 ‘그룹’을 만들어 업무 관련 논의를 할 수 있다. 멤버들 사이에 채팅 기능도 제공한다. 

카카오는 “아지트는 특정 업무 게시글에 댓글을 남기는 형식으로 소통해 업무 흐름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며 "기업들의 관리자 기능을 강화하겠다는 욕구를 반영해 보안 및 편의 기능을 대폭 늘린 고급 버전을 선보이게 된 것”이라고 말했다.

아지트는 2차 인증 강제옵션도 제공한다.

2차 인증 강제옵션은 아이디와 비밀번호를 입력한 뒤 핸드폰으로 전송된 일회성 인증번호(OTP)를 입력해야 로그인할 수 있는 기능이다. 모든 멤버가 이 기능을 사용하도록 옵션을 적용하면 혹시 모를 계정 도용에 따른 기업 비밀 유출 피해를 막을 수 있다.

또 △특정 IP접근만 허용할 수 있도록 제한하는 '접근 허용 IP 적용' △아지트 자료의 외부 유출을 차단할 수 있는 '모바일앱 첨부파일 다운로드 제한' △첨부된 이미지를 보는 사람 기준으로 워터마크를 만들어주는 '이미지 개인화 워터마크' △주민등록번호, 전화번호 등 개인정보와 관련한 글이 등록되지 않도록 하는 '금칙어 설정' 등 보안 기능을 선택해 적용할 수 있다.

기존 아지트는 1회에 한 해 데이터 백업 기능을 제공해왔지만 프리미엄 버전에서는 무제한으로 백업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이성찬 카카오 아지트 파트장은 “아지트는 카카오와 카카오 공동체가 내부적으로 업무에 사용하고 있는 서비스로 자유롭게 소통하는 수평 문화를 만드는데 바탕이 되고 있다”며 “앞으로 아지트를 통해 편리하고 효율적으로 업무를 진행할 수 있도록 다양한 기능을 추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는 내부에서 아지트를 업무용 서비스로 사용하고 있다.

아지트는 2016년 11월 처음 출시된 뒤 현재 프렌차이즈, 정보통신(IT) 회사, 콘텐츠 등 회사에서 두루 사용되고 있다. 현재까지 개설된 아지트는 모두 1만8천여 개다. [비즈니스포스트 서하나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