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지자체

오거돈, 부산경제 활력 위해 르노삼성차 임단협 타결 학수고대

임한솔 기자 limhs@businesspost.co.kr 2019-05-03  15:24:17
확대 축소
오거돈 부산시장이 르노삼성차 임금 및 단체협약 협상(임단협) 타결을 손꼽아 기다린다.

오 시장이 추진하는 다양한 자동차부품 기업 지원방안이 효과를 발휘하기 위해서는 대형 완성차업체인 르노삼성차가 살아나야 한다.
 
오거돈, 부산경제 활력 위해 르노삼성차 임단협 타결 학수고대

▲ 오거돈 부산시장.


3일 부산시에 따르면 르노삼성차 노동조합과 사용자측은 7일부터 임단협 자리를 마련해 본격적으로 협상에 들어간다. 

르노삼성차 관계자는 “최대한 이른 시일 안에 결과를 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을 아꼈다.

오 시장은 이번 임단협을 통해 르노삼성차가 경영 정상화를 이뤄내기를 간절히 바라고 있다.

르노삼성차 문제가 해결돼야 침체된 지역경제가 살아날 수 있기 때문이다. 

르노삼성차는 2017년 부산시 전체 수출의 20%를 차지할 만큼 지역 내 경제적 비중이 크다. 부산시에는 르노삼성차와 관련된 업체가 1천여 곳이나 있다.    

오 시장은 최근 르노삼성차의 경영난으로 어려움을 겪는 부산지역 자동차부품 기업들을 돕기 위해 여러 지원책을 내놨다.

부산시의 자동차 부품기업 지원책은 크게 금융부문과 연구개발부문 등 2갈래로 구분된다.

우선 부산신용보증재단 등 금융기관들과 연계해 중소기업들에 육성자금 1100억 원, 운전자금 2300억 원 등 금융 지원을 제공하기로 했다. 자동차 부품기업들에는 긴급자금 특례보증 1천억 원을 추가로 지원한다.

해외 수출 기업들을 위해서는 수출신용보증료 2억 원, 수출보험료 3억 원, 해외 마케팅비용 8억5천만 원 등의 예산을 배정했다.

부산시는 자동차 부품기업들을 위한 연구개발 인프라도 지속해서 확충하고 있다.

강서구 미음산업단지에 국비와 시비 등 371억 원 규모의 ‘자동차 부품 글로벌 품질인증센터’를 유치해 5월 문을 연다. 자동차 부품기업들은 글로벌 품질인증센터가 보유한 장비나 인력을 활용해 새로운 기술을 개발하고 시작품을 검증할 수 있게 된다. 

부산시는 2023년까지 15억 원을 추가로 투입해 자동차 부품기업들의 연구개발을 지원할 계획도 세워뒀다. 

이런 정책들이 힘을 발휘하기 위해서는 르노삼성차의 임단협 타결을 통한 경영 정상화가 시급하다. 부산시의 지원정책들만으로는 자동차 부품기업들을 뒷받침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오 시장이 3월10일 입장문을 내고 “지금까지 비공식적으로 르노삼성차와 진행해오던 협의를 공식화하고 협상 타결을 위해 노사 양측 설득에 적극 나서겠다"고 밝힌 것도 이 때문이다.  

공직자로서 민간기업의 노사관계에 끼어들기 어렵다는 한계에도 불구하고 부산 제조업의 기둥인 르노삼성차 노사갈등 해결에 강력한 의지를 보인 것이다.

이후 오 시장은 3월28일 르노삼성차 노동조합을 방문해 임단협 타결을 촉구하고 4월11일 이재갑 고용노동부 장관과 만나 해결방안을 논의하는 등 발바쁘게 움직였다.
 
오거돈, 부산경제 활력 위해 르노삼성차 임단협 타결 학수고대

▲ 오거돈 부산시장(왼쪽)과 도미닉 시뇨라 르노삼성차 대표이사 사장이 4월16일 부산시청에서 만나 대화를 나누는 모습. <부산시>


오 시장은 4월16일 도미닉 시뇨라 르노삼성차 대표이사 사장을 부산시청으로 초청해 부산시에 계속 투자할 것을 요청해 긍정적 답변을 받아냈다. 시뇨라 사장은 “르노삼성차는 한국시장을 기반으로 활동하는 기업으로서 앞으로도 한국에 투자를 이어갈 것”이라고 대답했다.

오 시장은 시뇨라 사장에게서 긍정적 답변을 얻어냈지만 일각에서 르노삼성차의 부진한 실적을 근거로 ‘부산 공장 철수설’이 가라앉지 않고 있어 하루빨리 임단협 타결이 이뤄지길 기다리고 있다.

2019년 4월 르노삼성차 판매량은 1만3720대로 2018년 4월보다 40.6% 줄었다. 내수는 6175대로 10.5% 줄었고 수출은 7545대로 53.4% 감소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