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사회

국양, 대구경북과학기술원 총장 취임하며 “융복합 연구에 주력”

백승진 기자 bsj@businesspost.co.kr 2019-04-25  17:50:51
확대 축소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제19대 총장에 국양 서울대학교 물리천문학부 교수가 취임했다.

국 총장은 25일 대구경북과학기술원 대학본부 컨벤션홀에서 열린 취임식에서 “창의적이고 도전적 융복합 교육과 연구를 통해 지식의 진보를 이루고 지역과 국가, 국제사회 모두에 이바지하는 대학을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국양, 대구경북과학기술원 총장 취임하며 “융복합 연구에 주력”

▲ 국양 대구경북과학기술원(DGIST) 총장.


국 총장은 대구경북과학기술원의 이상적 모습으로 자유로운 진리 탐구, 창의적 연구를 중시, 융복합 교육제도를 보완 발전, 대구경북지역 및 국가산업 발전에 기여 등을 4가지를 제시했다.

국 총장은 1953년 서울에서 태어나 경기고등학교를 졸업했다.

1971년 서울대학교 물리학 학사, 같은 대학교에서 석사학위를 받았다. 

1981년 미국 펜실베이니아주립대학교 대학원에서 박사학위를 받은 뒤 1991년부터 서울대학교 물리천문학부에서 교수로 일했다.

미국전화전신회사(AT&T) 벨연구소 연구원, 국제진공학회 나노과학 분야 집행위원, 영국 학술지 나노테크놀로지 편집위원, 과학기술위원회 나노 전문위원으로 활동했다.

2014년 7월부터 삼성미래기술육성재단 이사장을 맡았다. [비즈니스포스트 백승진 기자]

인기기사

파워 100人 X

  • 오너기업인
  • 전문경영인
  • 금융/공기업
  • 정치사회
  • 기업별

댓글 0개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저작권 등 다른 사람의 권리를 침해하거나 명예를 훼손하는 댓글은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 타인에게 불쾌감을 주는 욕설 등 비하하는 단어가 내용에 포함되거나 인신공격성 글은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삭제 합니다.

파워人 100

clos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