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산관리공사 올해 2210억 공공계약 발주, 문성유 "지역경제 활성화"

이규연 기자
2020-02-18 16:37:17
0
문성유 한국자산관리공사(캠코) 사장이 올해 2210억 원 규모의 공공계약을 신규로 발주할 계획을 내놓았다. 

한국자산관리공사는 2020년 국·공유지 위탁개발사업과 관련해 전체 2210억 원 규모의 공사·용역·물품구매계약 190건을 신규발주하겠다고 18일 밝혔다. 
 
자산관리공사 올해 2210억 공공계약 발주, 문성유 "지역경제 활성화"

문성유 한국자산관리공사 사장.


발주건수와 예상금액을 살펴보면 공사 36건(1571억 원), 용역 26건(399억 원), 물품구매 128건(240억 원)이다. 

자산관리공사는 공공개발 전문기관이다. 국·공유지를 효율적으로 활용하기 위해 기획재정부와 지방자치단체에서 공공청사 신축과 공공시설 개발·관리 업무를 위탁 수행하고 있다.

문 사장은 “공공개발사업 추진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중소기업 상생협력에 기여해 왔다”며 “앞으로 ‘공공 디벨로퍼’로서 지역밀착형 생활 사회간접자본(SOC)을 구축하는 사업을 적극 추진해 사회적 가치 실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자산관리공사는 2020년에 공공부문 건설투자를 더욱 늘려 일자리 창출과 경제활력 높이기 등의 정부정책을 적극 뒷받침하기로 했다. 

공공개발계약을 운용할 때 신기술 공법을 적용한 공사를 발주해 중소기업의 판로를 넓히는 데도 기여할 계획을 세웠다. 

자산관리공사는 현재까지 ‘나라키움 저동빌딩'을 비롯한 국·공유지 위탁개발사업 33건을 끝냈다. 현재는 전체 사업비 1조1710억 원 규모의 개발사업 31건을 진행하고 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자산관리공사, 회생 중소기업 4곳에 23억 지원해 경영정상화 거들어
  2.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3. 케이아이엔엑스, 비대면산업 위한 디지털 인프라 강화정책에 기회잡아
  4. [오늘Who] 김종갑, 한국전력 인도네시아 석탄발전소에 왜 매달리나
  5. "제주항공 주식 매수 신중해야", 자금 소진 가능성에 유상증자는 예견
  6. 배일규, 조용병 지원 업고 아시아신탁을 신한금융 부동산사업 선봉에
  7. [오늘Who] 정은승, 삼성전자 5나노급 반도체 고객확보 부담 더 커져
  8. 최광호, 한화건설 이라크 신도시사업 지연돼도 다시 실적부진은 없다
  9. "원익머트리얼즈 주가 상승 가능", 삼성전자 반도체 투자의 수혜
  10. SK 주식 매수의견 유지, "SK바이오팜 이어 상장대기 계열사 줄줄이"
TOP

인기기사

  1. 1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2. 2 [오늘Who] 서정진, 코로나19에 셀트리온 피하주사 '램시마SC' 확대
  3. 3 빅히트엔터테인먼트 플레디스 지분 인수, 방시혁 "큰 시너지 만든다"
  4. 4 아시아나항공 완전자본잠식 눈앞, 매각 완주 갈수록 장담 어려워져
  5. 5 바이오주 방향 못 잡아, 메디톡스 '급락' 인트론바이오 알테오젠 '상승'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