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규, GC녹십자 찾아 "수출입은행이 바이오헬스케어에 1조 공급"

조은아 기자
2020-02-13 17:07:22
0
방문규, GC녹십자 찾아 "수출입은행이 바이오헬스케어에 1조 공급"

방문규 한국수출입은행장(왼쪽 두 번째)이 13일 용인에 있는 GC녹십자를 찾아 내부를 둘러보고 있다. 오른쪽은 허용준 녹십자홀딩스 대표.

한국수출입은행이 바이오·헬스케어산업 육성을 위해 1조 원 규모의 정책금융을 공급한다.

방문규 수출입은행장은 13일 경기도 용인의 GC녹십자를 방문해 바이오·헬스케어산업 지원방안을 밝혔다.

GC녹십자는 필수 의약품인 혈액제제와 백신 등을 만드는 바이오기업이다. GC녹십자의 대표 제품인 면역계질환 치료제 ‘아이비글로불린-에스엔’(IVIG-SN)은 미국에서 판매허가 신청을 추진하는 등 북미시장 진출을 앞두고 있다.

허일섭 GC녹십자 회장은 “글로벌 제약사 도약은 한국 헬스케어산업의 시대적 과제인 만큼 지속적 혁신을 통해 연구개발 경쟁력을 높이겠다”며 “이를 위해 수출입은행 등 정책금융기관의 종합적 금융지원 확대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방 행장은 “바이오·헬스케어산업은 대한민국의 차세대 주력산업”이라며 “해외시장 개척의 필요성이 절실한 이 시기에 투자·대출·보증 등 수출입은행이 가진 금융수단을 활용해 혁신기업의 대외진출을 지원하는 데 선도적 역할을 하겠다”고 말했다.

수출입은행은 올해 신약개발 등 연구개발자금 대출 및 보증, 해외 생산시설 확충 등 바이오기업의 해외 현지화를 지원하기 위한 시설운영자금 공급 등 바이오·헬스케어·제약업종에 1조 원가량의 정책금융을 공급한다.

또 2천억 원 규모의 수출입은행 바이오펀드(가칭)를 설립해 바이오 중소·중견기업에 투자도 병행하기로 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원에쿼티파트너스, 셀트리온헬스케어 보유주식 2700억어치 매각 추진
  2. 강스템바이오텍, 줄기세포 치료제를 코로나19 치료제로 승인 신청
  3. 오상자이엘 주가 장중 급등, 계열사가 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계약
  4. 삼성바이오로직스, 파멥신과 신생혈관 치료제 위탁개발계약 맺어
  5. 셀트리온 계열3사 주가 다 소폭 올라, 삼성바이오로직스도 약간 상승
  6. 셀트리온 셀트리온헬스케어 주가 초반 하락, 테마섹 블록딜 매각 영향
  7.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미국에서 판매 늘어 계속 성장”
  8. 앤디포스 코로나19 진단 만족 못 해, 김장호 노벨상 석학과 백신 개발
  9. 식약처, 인공지능 활용한 암진단 소프트웨어를 처음으로 허가
  10.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신풍제약 주가 초반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받아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미국에서 판매 늘어 계속 성장”
  5. 5 거래소, 신풍제약 주가 급등에 7일 하루 주식 매매거래 정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