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 IBK투자증권 사장 신성호, 금융투자협회장에 출마 뜻 보여

윤준영 기자
2019-12-02 10:58:27
0
신성호 전 IBK투자증권 사장이 한국금융투자협회장에 출마하겠다는 의지를 나타냈다.

신 전 IBK투자증권 사장은 2일 여의도 금융투자협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금융투자협회장에 오르면) 투자가와 국가경제의 발전을 지원하는 증권업계 도약에 일조하겠다”며 금융투자협회장에 출마할 의사를 보였다.
 
전 IBK투자증권 사장 신성호, 금융투자협회장에 출마 뜻 보여

신성호 전 IBK투자증권 사장.


이에 따라 이번 금융투자협회장 선거전은 정기승 KTB자산운용 부회장, 나재철 대신증권 대표이사 사장에 이어 신 전 사장까지 ‘3파전’ 국면을 맞게 됐다.

신 전 사장은 “절대적 금리와 장기채권 금리도 0%대로 하락할 가능성에 투자가들이 수익성을 놓고 갈수록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이에 증권업계는 다양한 금융상품을 제공해 재산증식에 기여할 여지가 많다”고 말했다.

또 금융투자협회의 내부 결속을 다져 정상화를 추진할 뜻도 보였다.

신 전 사장은 “과거 협회에 근무했던 경험을 바탕으로 취임 즉시 인사 및 조직제도를 정비해 협회를 정상화 궤도에 올려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2009년 금융투자협회 경영지원본부장 시절 증권협회노동조합, 자산운용협회노동조합, 선물협회노동조합를 6개월 만에 통합했고 IBK투자증권을 이끌 당시 회사 노동조합과 소통을 통해 회사를 정상화시키기도 했다.

신 전 사장은 이외에 증권업계와 협업으로 제도개선 추진, 회원사 직원에 학습과 해외진출 지원, 협회자산운용 효율화 등을 꾀하기로 했다.

신 전 사장은 1956년 11월7일 충남 논산에서 태어나 고려대학교 통계학과를 졸업하고 같은 대학교 대학원에서 통계학 석사학위를 받았다.

이후 삼보증권과 대우증권, 대우경제연구소에서 근무했다. 또 한국증권업협회 상무와 한국금융투자협회 경영전략본부장, 우리투자증권(현 NH투자증권) 본부장 등을 거쳐 2017년 12월까지 IBK투자증권 대표이사 사장을 맡았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준영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Who Is ?] 나재철 한국금융투자협회 회장
  2. 대신증권 대표이사에 오익근, 현 업무총괄 부사장에서 승진
  3. NH투자증권, NH헤지자산운용 전문성 키워 라임자산운용 불신 맞서다
  4. 메리츠종금증권, 해외부동산 공모리츠로 부동산규제에 대응할 길 찾아
  5. 한국투자금융지주 사모펀드 재진출, 김남구 실패의 자존심 회복 별러
  6. 전주시장 김승수, 탄소소재산업에 수소산업 더해 시너지 극대화 모색
  7. 송철호, 석유화학단지에 기반해 울산 수소산업 고도화에 속도붙여
  8. 안산시장 윤화섭, 시화호 조력발전 활용한 수소사업으로 탈바꿈 모색
  9. 김태호, 산청함양거창합천 한국당 공천에서 현역 강석진 넘기 '험난'
  10. 카카오 금융사업 진격, 김범수 증권사 인수 이어 보험사 설립도 눈앞
TOP

인기기사

  1. 1 송철호, 석유화학단지에 기반해 울산 수소산업 고도화에 속도붙여
  2. 2 안산시장 윤화섭, 시화호 조력발전 활용한 수소사업으로 탈바꿈 모색
  3. 3 전주시장 김승수, 탄소소재산업에 수소산업 더해 시너지 극대화 모색
  4. 4 NH투자증권, NH헤지자산운용 전문성 키워 라임자산운용 불신 맞서다
  5. 5 메리츠종금증권, 해외부동산 공모리츠로 부동산규제에 대응할 길 찾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