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찬 “미국의 방위비 분담금 50억 달러는 터무니없는 요구”

이상호 기자
2019-11-15 18:02:57
0
이해찬 “미국의 방위비 분담금 50억 달러는 터무니없는 요구”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5일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 참석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미국의 방위비 분담금 증액 요구를 놓고 터무니없는 요구라며 강하게 비판했다.

이 대표는 15일 국회에서 열린 확대간부회의에 참석해 “요즘 언론에 보도되는 50억 달러를 지불하라는 것은 터무니없는 미국의 입장이라고 생각한다”며 “합리적으로 공정하게 서로 신뢰할 수 있는 협상이 되기를 다시 한 번 촉구한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 지역이 미국의 여러 가지 전략적 요충지”라며 “그렇기 때문에 우리가 그동안 방위비 분담을 해 왔고 지난해에도 1조3천억 원이 넘는 굉장히 큰 부담을 감수했다”고 덧붙였다.

한국과 일본의 군사정보 보호협정(지소미아) 연장 문제를 놓고는 일본의 태도 변화가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대표는 “지소미아 문제는 일본의 태도에 달려 있는 것”이라며 “일본의 수출규제에 대응해 ‘우리를 신뢰하지 못한다면 우리도 지소미아를 더 지속할 수 없겠다’는 방침을 정한 것이기 때문에 일본의 태도 변화가 있어야 한다”고 말했다.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를 향해서도 비판의 날을 세웠다.

이 대표는 “나 원내대표가 7개월 만에 패스트트랙 관련 검찰조사를 받았는데 국회법 위반과 관련해 일말의 반성도 없다”며 “오히려 참 염치가 없다고 할 정도로 뻔뻔스럽다”고 말했다.

자유한국당이 사법개혁법안 처리 과정에서 또다시 물리적으로 법안처리를 방해할 수도 있다며 우려하기도 했다.

이 대표는 “이제 처리기간이 얼마 남지 않은 선거법과 검찰개혁법 관련해서도 전혀 협상에 응하지 않고 있다”며 “아마 본회의에 부의된 법안을 처리할 때도 또 지난번처럼 물리적으로 막지 않을까 걱정된다”고 말했다.

그는 “이렇게 해서는 정치가 국민들로부터 신뢰를 받을 수 없다”며 “정치 자체를 완전히 진흙탕으로 만드는 행위가 계속되서는 안 된다”고 덧붙였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민주당 강병원, '동산 임대사업 특혜 줄이는 3법 개정안 대표발의
  2. 이인영 "남북대화 북미 대화 끊이지 않고 지속하는 것이 중요"
  3. 이해찬 “통일부 장관과 국정원장 인사청문회 조속히 이뤄져야”
  4. 박원순 빈소에 조문행렬, 노영민 이해찬 심상정 반기문 찾아
  5. 이해찬 "박원순은 민주화운동 함께 한 친구, 충격적이고 애석하다"
  6. 이해찬 “아파트로 큰 돈 벌 수 있다는 의식 사라지도록 계속 대책 마련"
  7. 우원식 민주당 당대표 경선 출마 포기, "대선주자와 경쟁은 난감"
  8. 당정, 종부세 최고세율 대폭 올리는 부동산대책을 10일 발표하기로
  9. 안희정 모친상에 정치권 조문행렬, 이낙연 이해찬 추미애 박영선 방문
  10. 대우조선해양 주식 매수의견 유지, "LNG추진선박 발주속도 빨라져"
TOP

인기기사

  1. 1 해외언론 “한국조선해양 삼성중공업, 중국 에탄운반선 6척 수주 논의”
  2. 2 [Who Is ?] 김승연 한화그룹 회장
  3. 3 두산 1조 확보했지만 2조 더 마련해야, 박정원 두산밥캣 팔까 지킬까
  4. 4 카카오 목표주가 높아져, "영업이익률 강한 회복흐름 지속"
  5. 5 [오늘Who] 셀트리온 코로나19 변종에도 강해, 서정진 개발 승기잡아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