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판교 모델로 3기 신도시의 자족기능 강화 추진

김남형 기자
2019-11-07 12:01:18
0
경기도가 3기 신도시의 자족기능을 강화하는 방안을 마련하는 데 힘쓴다.

경기도는 6일 ‘미래 자족형 3기 신도시 조성을 위한 태스크포스’를 구성했다고 7일 밝혔다.
 
경기도, 판교 모델로 3기 신도시의 자족기능 강화 추진

▲ '미래 자족형 3기 신도시 조성을 위한 태스크포스'가 6일 경기도청에서 첫 회의를 열고 3기 신도기의 자족기능을 강화하는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 <경기도>


태스크포스는 경기도 21개 부서와 경기도교육청, 경기도시공사, 한국주택토지공사(LH) 등으로 구성됐다.

경기도는 이번 태스크포스 구성을 통해 정부의 3기 신도시정책 사업시행자로서의 주도적으로 계획을 수립하고 ‘중앙-지방-시행자’를 아우르는 통합 소통채널 창구역할을 할 계획을 세웠다.

태스크포스는 6일 첫 회의를 열어 자족기능 강화방안의 모델로 판교테크노밸리 조성현황 등을 공유했다. 개인형 이동수단 활성화와 친환경 수소·전기 충전인프라 마련 등 미래 신교통수단 구축방안을 논의했다.

철도 및 간선급행버스(BRT), 버스 등 광역교통수단의 적정 공급을 위해 중앙 정부와 최대한 협력하기로 했다.

100만m²이상의 대규모 택지 7곳을 대상으로 분야별, 지구별, 기관별 주제에 따라 상시 운영하고 기초 지방자치단체의 의견도 최대한 수용해 논의하기로 했다.

이날 선정된 과제는 교통, 자족, 계획 ,시행, 행정지원, 특화 등 16여 개에 이른다. 추후 논의를 거쳐 실행과제를 구체화하고 특화방안을 마련하기로 했다.

3기 신도시 가운데 경기도에는 24만 호가 공급된다. 경기도는 남양주 왕숙1·왕숙2, 하남 교산, 과천 등 4개 지구, 10만500호 건설사업에 공동 사업시행자로 행정 지원을 맡았다.

하남 교산, 과천 등 2곳은 경기도시공사도 함께 참여한다.

경기도 관계자는 “1기와 2기 신도시의 문제점을 보완해 3기 신도시가 주택 공급 뿐만 아니라 자족기능이 강화된 도시가 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남형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경기도, 기본소득 공론화 위해 내년 2월 기본소득 박람회 열기로
  2. 경기도, 도봉산과 양주 잇는 지하철 7호선 연장사업 기공식
  3. 경기도, 신생아 보호 위해 신생아실 내부에도 폐쇄회로TV 설치
  4. 경기도, 이재명 빚 탕감 프로젝트로 누적 920억 채권 소각
  5. 이재명, 미8군 사령부와 경기지역 미군 현안 놓고 협력 강화
  6. 코오롱글로벌, 경기도 성남에서 재개발사업 3940억 규모 수주 
  7. 경기도, 중앙정부와 저출산 해법 마련 토론회 10일 열어
  8. [오늘Who] 박정원, 두산중공업 재무구조 위해 두산건설 합병하나
  9. 무명시절 ‘펭수’ 지나친 빙그레 동원F&B, 인기 치솟자 섭외경쟁 불붙어
  10. 아시아나항공 매각 주식매매계약만 남아, 산업은행 중재가 큰 역할
TOP

인기기사

  1. 1 정용진 "안 팔리면 제가 다 먹죠", 백종원 부탁에 '못난이 감자' 30톤 구매
  2. 2 박삼구의 내부거래 하청노동자 고용승계, 아시아나항공 매각 복병되나
  3. 3 헬릭스미스, 루게릭병 예방과 치료용 조성물로 유럽에서 특허 따내
  4. 4 이재광, 둔촌주공 분양가 협상에서 주택도시보증공사 엄격기준 지킬까
  5. 5 [CEO톡톡] 입술 없으면 이가 시리다, 대한항공 조원태 남매 운명인가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