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삼성전자 목표주가 높아져, "반도체 파운드리 실적 계속 대폭 증가"

장은파 기자
2021-10-25   /  09:31:50
삼성전자 목표주가가 높아졌다.

D램 가격 하락 등의 이슈에도 삼성전자의 비메모리사업부 가치가 반영돼 목표주가가 상향조정됐다.
 
삼성전자 목표주가 높아져, "반도체 파운드리 실적 계속 대폭 증가"

▲ 김기남 삼성전자 DS부문 대표이사 부회장.


이수빈 대신증권 연구원은 25일 삼성전자 목표주가를 기존 9만5천 원에서 10만 원으로 높여잡았다. 투자의견은 ‘매수(BUY)’를 유지했다.

직전 거래일인 22일 삼성전자 주가는 7만4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이 연구원은 “삼성전자가 내년 비메모리사업부에서 상각전이익(EBITDA)으로 9조3천억 원을 낼 것으로 예상된다”며 “2022년 공급망 불확실성이 해소되면 삼성전자의 메모리반도체와 비메모리반도체가 주가에 긍정적으로 작용할 것으로 판단한다”고 바라봤다.

비메모리반도체의 대표적 사업으로 파운드리 반도체사업이 꼽힌다.

삼성전자는 파운드리사업에서 올해 매출이 1년 전보다 30%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다.

세계 파운드리 1위 기업인 대만 TSMC가 같은 기간 매출이 24%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는데 이를 웃도는 것이다.

삼성전자는 미국 등 해외 생산시설에서 2026년까지 연간 생산능력을 현재보다 1.7배 확대하면서 매출도 늘어날 것으로 예상됐다.

삼성전자는 선단공정 기술력을 앞세워 2026년까지 파운드리 반도체사업에서 연간 매출이 매년 평균 24%씩 늘어날 것으로 전망됐다.

이 연구원은 “중국 전력난과 코로나19로 공장가동 중단 등으로 IT기기 수요 불확실성은 확대되고 있지만 실질 수요는 아직 유효한 것으로 파악된다”고 내다봤다.

삼성전자는 2021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276조8370억 원, 영업이익 52조4420억 원을 낼 것으로 예상됐다. 2020년과 비교해 매출은 59.13%, 영업이익은 45.69%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장은파 기자]

이 기사는 꼭!

  1. 박정호 넷플릭스와 협력 의지, SK브로드밴드 소송전 기류 변화 가능성
  2. 윤석열 통합 선대위 완성할까, 마지막 퍼즐 홍준표 유승민에게 구애
  3. GS건설 리모델링 수주 빠르게 확보, 임병용 도시정비 빈자리 채운다
  4. 한화생명 올해는 배당 선물 안길까, 순이익 늘고 자금활용 숨통 트여
  5. 가스공사 내부반발로 정규직 전환 지연, 채희봉 반대 목소리 설득 온힘
  6. 뉴라클사이언스 뇌질환 신약 임상 채비, 성재영 코스닥 기술상장 조준
  7. 에디슨모터스 쌍용차 인수가격 깎을까, 협상지연에 인수포기 가능성도
  8. 한화건설 안전조직 강화, 최광호 내년에도 사망사고 제로 도전
  9. 삼성전기 이제 생산기술 고도화 할 때, 장덕현 반도체 개발경험 큰 자산
  10. 중국도 소재 무기화 가능성, 유니온머티리얼 희토류자석 대체품 주목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