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신한은행, 모바일 전용 외화적금 내놓고 내년 1월 말까지 이벤트

김용원 기자
2020-11-24   /  15:10:48
신한은행이 원화를 외화로 환전해 입금하고 외화로 출금할 수 있는 적금상품을 선보였다.

신한은행은 외환 재테크 고객의 수요를 반영해 '썸데이 외화적금'을 출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신한은행 모바일앱 '쏠'에서만 가입할 수 있는 모바일 전용상품으로 이자율은 매일 달라진다.
 
신한은행, 모바일 전용 외화적금 내놓고 내년 1월 말까지 이벤트

▲ 신한은행 외화적금상품 출시 안내.


썸데이 외화적금은 최소 1달러부터 최고 1만 달러까지 횟수에 제한 없이 입금할 수 있고 자동이체 금액이나 주기도 자유롭게 설정할 수 있는 적금상품이다.

한국 돈을 외화로 입금할 때 90%까지 환율우대를 받는다.

적금 가입기간은 6개월에서 12개월 사이인데 3회까지 분할해지할 수 있다.

외화를 찾을 때는 수수료를 내지 않고 현찰로 받을 수 있다.

신한은행은 내년 1월29일까지 썸데이 외화적금에 가입하고 응모한 고객 3천 명을 추첨해 제주항공 상품권과 바나나우유 교환권 등 경품도 제공한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종식 이후 해외여행을 준비하는 고객에 도움이 될 상품"이라며 "고객 수요에 맞춘 다양한 외화상품을 지속적으로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이 기사는 꼭!

  1. 폴리실리콘 가격 고공행진, 이우현 OCI 태양광 다시 일으킬 힘받아
  2. 셀트리온헬스케어 실적증가 지속 가능, 코로나19 치료제 수출 예상
  3. 전남 첨단의료단지 밀어붙이는 김영록, 복지부는 '오송 대구가 먼저'
  4. 이노션 주식 매수의견 유지, "현대차 기아차 마케팅 확대의 수혜 커져"
  5. 한국전력, 미국 괌 태양광발전사업에 중국회사 태양광모듈 사용 [단독]
  6. 현대차 목표주가 높아져, "세계 전기차시장 선두업체 경쟁력 확보"
  7. 다음주 국내증시 전망, 성장주 주가 부담 커져 가치주에 주목할 때
  8. 현대차그룹과 애플 전기차 협력, 현대차와 기아 역할분담도 한 방법
  9. 포스코케미칼 목표주가 상향, “양극재 유럽 현지생산해 경쟁력 확보”
  10. 한국교통안전공단 이사장에 권용복 유력, 노조 '국토부 낙하산' 반발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