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Who Is?

한국씨티은행 새 행장에 유명순 선임, 첫 민간 여성행장 탄생

윤종학 기자
2020-10-27   /  12:27:08
한국씨티은행이 유명순 기업금융그룹장 겸 은행장 직무대행을 신임 은행장으로 선임했다.

한국씨티은행은 27일 오전 임시 주주총회 및 이사회를 개최해 유 은행장 직무대행을 임기 3년의 신임 은행장으로 선임했다고 밝혔다.  
 
한국씨티은행 새 행장에 유명순 선임, 첫 민간 여성행장 탄생

▲ 유명순 한국씨티은행 신임 은행장.


유 행장은 첫 여성 민간은행장에 올랐다. 전체 은행권에서는 권선주 전 기업은행장에 이어 두 번째다. 

유 행장은 1987년 씨티은행 서울지점 기업심사부 애널리스트로 입행했다. 서울지점 기업심사부장, 한국씨티은행 다국적기업 본부장 및 기업금융상품본부 부행장을 거쳐 기업금융그룹 수석부행장을 역임했다. 

9월1일부터는 은행장 직무대행을 겸임했다.

유 행장은 이화여자대학교 영어교육 학사, 서강대학교 경영전문대학원(MBA) 및 서울대학교 최고경영자 과정을 수료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윤종학 기자]

이 기사는 꼭!

  1. 한국전력 디지털 전환에 속도붙여, 김종갑 발전공기업 효율 높이기
  2. 조선3사 개발한 LNG화물창 언제 쓰일까, 선박에 검증할 기회 못 잡아
  3. 구현모 '플랫폼 KT' 의지, 빅데이터 강한 이동면 BC카드 사장 더 하나
  4. [오늘Who] 대우건설 흑석11구역 꼭 잡는다, 김형 고급화로 승부 걸어
  5. 현대건설기계 목표주가 상향, "판매 늘고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기대"
  6. 한화건설, 통영 LNG화력발전소공사 8천억 원 규모 수주 눈앞 [단독]
  7. 한진중공업 조선업 유지 요구 커져, 산업은행 새 주인 선정 부담 안아
  8. 뉴 BMW 5시리즈로 벤츠 뉴 E클래스 판매 앞서, 한상윤 내년 역전 봐
  9. 한국전력 전기요금 개편 올해 힘들어, 김종갑 요금인상 불식이 열쇠
  10. 현대중공업지주 목표주가 높아져, "정유와 조선 자회사 가치 재평가"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