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Who Is?

이재용 베트남에서 귀국, "삼성전자 고객 만나러 일본도 가야 한다"

김디모데 기자
2020-10-23   /  10:39:08
이재용 베트남에서 귀국, "삼성전자 고객 만나러 일본도 가야 한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3일 베트남 출장을 마친 뒤 23일 서울 김포비즈니스항공센터를 통해 귀국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일본 출장도 필요하다고 했다.

이 부회장은 베트남 출장을 마치고 23일 오전 7시경 대한항공 전세기를 이용해 서울 김포비즈니스항공센터로 귀국했다.

이 부회장은 19일 베트남으로 출국해 베트남 하노이 연구개발센터 건설현장과 스마트폰·디스플레이 생산공장, 호찌민 TV·생활가전 생산공장 등을 살펴봤다.

20일에는 응우옌 쑤언 푹 베트남 총리와 만나 투자 협력 등을 논의했다. 이 부회장은 푹 총리로부터 반도체 투자 요청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으나 귀국장에서 이와 관련한 질문에는 대답하지 않았다.

이 부회장은 일본 출장과 관련해 “고객들을 만나러 일본도 한번 가기는 가야 된다”며 “아직 정해진 것은 없다”고 말했다.

이 부회장이 마지막으로 일본을 찾은 것은 삼성전자가 창립 50주년을 맞은 2019년 11월1일이었다. 1년 만에 일본 경영활동 재개 가능성이 제기된다. [비즈니스포스트 김디모데 기자]

이 기사는 꼭!

  1.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 1500명대로 줄어, 중국 지역감염 계속 나와
  2. [Who Is ?] 정연인 두산중공업 대표이사 사장
  3.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 2201명 급증, 중국은 해외유입만 12명
  4.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 1699명으로 급증, 중국도 지역감염 나와
  5. 한국은행 "세계경제 개선 둔화, 코로나19 재확산에 불확실성 커져"
  6. 일본제품 불매운동 주춤, 토요타와 렉서스 연말 마케팅 공격적 전환
  7. SK머티리얼즈, 일본기업과 합작법인 세워 올레드소재사업 진출
  8. 에스제이그룹 국내 패션시장에서 성장세, 내년 해외진출도 확대
  9. 일본 코로나19 하루 확진 2596명 확산, 중국 상하이 지역감염 나와
  10. 유안타증권, 미국주식 이어 아시아주식 자동 종목검색서비스 내놔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