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비즈니스

삼성전자 3분기 인도 스마트폰에서 비보 제치고 2위, 1위는 샤오미

임한솔 기자
2020-10-22   /  15:23:48
삼성전자 3분기 인도 스마트폰에서 비보 제치고 2위, 1위는 샤오미

▲ 기업별 3분기 인도 스마트폰시장 출하량 및 점유율. <캐널라이스> 

삼성전자가 3분기 인도 스마트폰시장에서 출하량 기준으로 중국 비보를 제치고 2위에 올랐다.

22일 시장 조사기관 캐널라이스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3분기 인도에서 스마트폰 출하량 1020만 대, 점유율 20.4%를 보이며 2위를 차지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출하량이 7% 늘어 비보를 따돌렸다. 캐널라이스 기준 2분기 인도 스마트폰시장 점유율은 샤오미, 비보, 삼성전자 순으로 나타났다.

샤오미는 1위를 지켰다. 스마트폰 1310만 대를 출하해 점유율 26.1%를 보였다.

비보는 출하량 880만 대에 머물러 3위로 내려앉았다. 다만 비보의 점유율은 2019년 3분기 16.0%에서 17.6%로 높아졌다. 

다음으로 중국 리얼미(17.4%)와 오포(12.1%)가 4위와 5위를 차지했다. 리얼미는 주요 스마트폰기업 가운데 스마트폰 출하량을 가장 많이 늘렸다.

3분기 인도 스마트폰시장은 모두 5천만 대 규모로 지난해 3분기보다 8% 확대됐다.

캐널라이스는 코로나19로 인도 여러 지역이 단절되는 가운데 스마트폰이 사회적 필수품이 되고 있다고 바라봤다. [비즈니스포스트 임한솔 기자]

이 기사는 꼭!

  1. 외국언론 “삼성전자 다음 갤럭시Z플립은 120Hz 주사율 지원”
  2.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13만 명으로 줄어, 인도 4만 명 이어져
  3. 미국 코로나19 하루 확진 16만 명대로 증가, 인도 3만 명대로 감소
  4. 삼성전자 부사장 강경훈, ‘노조와해’ 항소심에서도 징역 1년4개월 받아
  5. 코스피 장중 약보합 코스닥 상승, 신풍제지 대영포장 에스씨디 급등
  6. 삼성전자서비스, 세탁기와 김치냉장고 무상점검을 내년 2월까지 실시
  7. 코스피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하락세, LG화학 삼성SDI 1%대 빠져
  8. D램 호황 온다, 이석희 SK하이닉스 극자외선 공정 경쟁력 확보가 열쇠
  9. 삼성전자 3분기 TV 세계 매출 점유율 33.1%로 1위, LG전자 16.6%
  10. 삼성전자 인공지능 네온, 스마트폰 소프트웨어 경쟁력 비밀병기 되나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