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윤석헌 "라임펀드 판매 제재 곧 결정, 증권사와 은행 순서로 진행"

김용원 기자
2020-09-24   /  15:28:20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라임자산운용 펀드 판매사 및 경영진과 관련한 제재방안과 금융회사 신용대출 관리방안을 곧 마련해 내놓겠는다.

윤 원장은 24일 서울 마포구 망원월드컵시장에서 사회공헌행사에 참석한 뒤 기자들과 만나 이렇게 말했다.
 
윤석헌 "라임펀드 판매 제재 곧 결정, 증권사와 은행 순서로 진행"

윤석헌 금융감독원장.


라임자산운용 펀드상품을 판매해 소비자 손실을 일으킨 금융회사의 제재시기와 관련한 질문에 윤 원장은 "아직 시기를 확실하게 말할 수 없다"며 "증권사들을 먼저 정리한 뒤 은행을 대상으로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금감원은 라임자산운용 펀드를 판매한 금융회사뿐 아니라 CEO를 대상으로 한 징계도 검토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금감원이 10월 중 라임자산운용 펀드 판매사들과 관련한 제재심을 열 계획을 세우고 있는 만큼 신한금융투자와 대신증권 등 증권사를 대상으로 한 제재방안이 곧 발표될 가능성이 크다.

윤 원장은 금융회사 신용대출이 최근 급격하게 불어난 상황과 관련해서도 엄중히 생각하고 있다며 대책을 내놓을 것이라고 말했다.

최근 주식투자 또는 부동산 매입을 위해 신용대출을 활용하는 사례가 급격히 늘어나면서 가계부채 증가 및 대출 부실 발생과 관련한 우려가 커진 데 따른 것이다.

윤 원장은 "금융회사들과 단계적으로 신용대출 관련한 조치를 구축하고 실행할 것"이라며 "조만간 이런 내용이 공식적으로 발표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이 기사는 꼭!

  1. 금감원, 퇴직연금상품 설명의무 강화 위한 약관 손보기 추진
  2. 민주당 의원 박용진 "삼성증권, 계열사 임원에게 100억 불법대출"
  3. 김태영, 윤석헌 만나 은행권 사회공헌과 소비자보호 강화 다짐
  4. [오늘Who] 국감에서 궁지 윤석헌, 은행장에게 소비자 보호 압박하나
  5. 국민의당 의원 권은희 "금감원의 라임 정보 유출한 직원도 접대받아"
  6. 금감원, SBI저축은행 '무자격 보험 판매'에 기관주의와 과태료 제재
  7. 윤석헌 "금융위 출범시점부터 문제 안아, 금감원 예산 독립 필요해"
  8. 윤석헌 "하나은행 검사에서 헬스케어펀드 자세히 들여다보겠다"
  9. 금융지주 회장 장기집권에 은성수 "이사회 존중", 윤석헌 "규제 필요"
  10. 금융협회장은 역시 관료출신? 최종구 임종룡 진동수 진웅섭 돌아오나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