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기업정책

식약처, 코로나19와 독감 동시에 진단하는 시약 임상시험 승인

최영찬 기자
2020-09-08   /  17:48:54
식품의약품안전처가 겨울철에 코로나19와 독감이 동시에 유행할 가능성에 대비해 2가지 바이러스를 동시에 진단할 수 있는 진단시약의 임상시험 계획을 승인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7일 코로나19 바이러스와 인플루엔자(독감) 바이러스를 동시에 진단할 수 있는 체외진단시약 1개 제품의 임상시험 계획을 승인했다고 8일 보도자료를 통해 밝혔다.
 
식품의약품안전처 로고.

▲ 식품의약품안전처 로고.


식약처는 현재까지 제조업체 2곳의 제품 3개가 임상시험 계획을 신청해 이 가운데 1개 제품의 임상시험을 승인했고 나머지 제품은 검토중이라고 덧붙였다.

식약처가 임상시험 계획을 승인한 제품은 코로나19 검사와 동일한 방식으로 바이러스 감염 의심 환자의 코, 인두, 목구멍, 후두 등 상기도의 검체를 채취해 코로나19 바이러스와 인플루엔자 바이러스 2종을 동시에 검사하는 제품이다. 

식약처 관계자는 “이번에 임상시험 계획을 승인받은 체외진단시약이 앞으로 임상시험을 거쳐 신속히 허가를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최영찬 기자]

이 기사는 꼭!

  1. 식약처, 국내에서 개발 중인 코로나19 백신과 치료제 임상 추가 승인
  2. 화일약품 경영권 장악한 조경숙, 다이노나와 시너지 어떻게 만들까
  3. SK스토아 데이터 플랫폼으로 간다, 윤석암 T커머스 한계 넘겠다 의욕
  4. 기아차 10월 유럽 판매량 늘어, 현대차는 판매 줄고 점유율도 낮아져
  5. 현대미포조선, LNG추진 피더 컨테이너선 내년 발주 전망에 수주 기대
  6. 한화건설, 통영 LNG화력발전소공사 8천억 원 규모 수주 눈앞 [단독]
  7. 한국전력 디지털 전환에 속도붙여, 김종갑 발전공기업 효율 높이기
  8. GS건설 코로나19에 플랜트 더 축소, 인력 전환배치 조직개편 [단독]
  9. 중부발전 유휴공간 활용 태양광발전 박차, 박형구 민원 없는 길 찾았다
  10. 대림산업 토목 기술형입찰 올해 첫 수주 눈앞, 국내외 수주 고삐 죄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