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기업정책

홍남기 “전세의 월세 전환율 기존 4%에서 2.5%로 하향조정 추진”

이상호 기자
2020-08-19   /  14:08:33
홍남기 “전세의 월세 전환율 기존 4%에서 2.5%로 하향조정 추진”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19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제3차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연합뉴스>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월차임 전환율(전월세 전환율)을 하향 조정하기로 결정했다.

홍 부총리는 19일 서울 종로구 정부서울청사에서 제3차 부동산시장 점검 관계장관회의를 열고 “현행 4%인 월차임 전환율의 하향 조정을 추진할 것”이라며 “월세 전환추세를 가속화하고 임차인의 부담을 가중시킬 수 있다는 지적을 고려한 것”이라고 말했다.

월차임 전환은 보증금의 전부 또는 일부를 월 단위의 임대료로 전환하는 것을 말한다. 전세에서 월세로 전환 때 줄어드는 보증금에 대해 월차임 전환율까지만 월세로 받을 수 있다.

월차임 전환율의 구체적 조정수치를 놓고는 2.5%를 제시했다.

홍 부총리는 “월차임 전환율을 2.5%로 조정하는 것은 임차인의 전세대출금리, 임대인의 투자상품 수익률 및 주택담보대출금리 등 양측의 기회기용 등을 모두 고려한 것”이라고 말했다.

월차임 전환율 조정 외에 임차인 보호대책과 관련해 홍 부총리는 “임대차3법 등 시행에 따라 시행 과도기에 벌어질 수 있는 다양한 분쟁해결을 위해 현재 6개인 분쟁조정위원회를 올해 안에 6개소 추가로 설치할 것”이라며 “허위의 계약갱신 거절로부터 임차인을 보호하기 위해 퇴거한 뒤에도 주택의 전입신고, 확정일자 현황 등을 열람할 수 있도록 정보열람권을 확대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부동산 수급대책의 후속조치와 관련된 계획도 세웠다.

홍 부총리는 “조합원들이 공공재건축 수익성 및 사업 기대효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이번주 중으로 ‘공공정비사업 통합지원센터’를 열고 무료 사전 컨설팅을 진행할 것”이라며 “공공재개발은 연내에 사업자를 선정할 수 있도록 8월 중 주민방문 설명회를 추진하고 9월에 공모를 실시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태릉골프장 등 신규택지 기반의 대규모 사업지 광역교통대책은 올해 안으로 주요내용 관련 연구용역을 마무리할 것”이라며 “내년 1분기 대도시권광역교통위원회 심의를 통해 확정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부동산시장 교란행위 점검상황을 놓고 홍 부총리는 “현재 9억 원 이상 고가거래 가운데 미성년자 거래 등 이상거래 의심 건과 토지거래허가구역 및 수도권 주요과열지역 내 이상거래 의심건과 관련해 기획조사가 진행 중”이라며 “21일 공인중개사법 개정안 시행에 맞춰 중개사의 부당표시, 광고 등을 한국인터넷광고재단을 통해 감시하고 불법행위에는 단호히 대처할 것”이라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상호 기자]
 

이 기사는 꼭!

  1. 홍남기 "내년은 성장경로 복귀와 선도형 경제 도약을 위한 골든타임"
  2. 삼성생명 금감원 중징계 받을 가능성, 전영묵 신사업 차질빚나 긴장
  3. 한라 건축으로 실적반등 성공, 이석민 이제 토목 명성 되찾기 힘실어
  4. [오늘Who] 최정우 포스코 회장 연임할까, 신성장부문 성장 의지 보여
  5. 한화건설, 통영 LNG화력발전소공사 8천억 원 규모 수주 눈앞 [단독]
  6. 한국전력 디지털 전환에 속도붙여, 김종갑 발전공기업 효율 높이기
  7. 뉴 BMW 5시리즈로 벤츠 뉴 E클래스 판매 앞서, 한상윤 내년 역전 봐
  8. 공공기관 직무급제 도입에 경영평가 당근책 더 주나, 노조 설득이 관건
  9. 미래에셋자산운용 실적호조 지속, 서유석 김미섭 2인3각 경영 안착
  10. "D램 2022년까지 장기호황",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실적증가 전망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