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색
메뉴
|

Close
X

 

금융·증권

카카오 목표주가 높아져, "톡비즈 성장 더해 카카오페이도 흑자 보여"

장은파 기자
2020-06-03   /  08:55:31
카카오 목표주가가 높아졌다.

카카오톡을 활용한 수익사업인 ‘톡비즈’의 성장여력이 충분한 데다 카카오페이도 2021년부터 본격적으로 이익을 낼 수 있을 것으로 전망됐다.
 
카카오 목표주가 높아져, "톡비즈 성장 더해 카카오페이도 흑자 보여"

▲ 여민수 카카오 공동대표이사(왼쪽)와 조수용 카카오 공동대표이사.


이민아 대신증권 연구원은 3일 카카오 목표주가를 기존 26만 원에서 33만 원으로 높여 잡았다.

2일 카카오 주가는 25만95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이 연구원은 “카카오가 카카오톡을 활용한 광고사업인 ‘톡보드’ 사업이 초기 국면이라는 점을 생각하면 아직까지 매출이 늘어날 가능성이 높다”며 “카카오페이도 빠르게 수익성을 개선하고 있어 올해 하반기 손익분기점을 넘어 내년부터 카카오 이익에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바라봤다.

카카오는 2020년 톡비즈사업에서 매출 1조1천억 원을 낼 것으로 예상됐다. 2019년과 비교해 65% 늘어나는 것이다.

톡비즈는 카카오톡을 활용한 사업으로 광고사업인 톡보드와 ‘선물하기’ 등이 포함됐다.

카카오톡이 모바일 메신저시장에서 독보적 지위를 차지하면서 톡보드사업의 매출도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카카오는 올해 톡보드사업에서 매출 2345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9년과 비교해 267% 늘어나는 것이다.

‘선물하기’부문에서도 최근 카카오가 기존보다 비싼 가격의 물건을 판매하면서 수수료수입이 늘어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됐다.

카카오페이는 결제뿐 아니라 금융상품 판매사업도 함께 운영하고 있어 빠르게 적자를 줄이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 연구원은 “카카오페이가 2019년 거래대금 50조 원으로 2018년과 비교해 2.5배 늘었지만 적자는 2018년과 비교해 감소했다”며 “결제 거래대금 증가로 수수료수익이 늘어나고 있는데 올해 하반기에는 손익분기점에 도달할 수 잇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카카오는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3조8237억 원, 영업이익 4085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9년과 비교해 매출은 24.5%, 영업이익은 97.5% 늘어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장은파 기자]

이 기사는 꼭!

  1. 에스원 주식 매수의견 유지, "비대면사업 성장으로 실적호조 가능"
  2. 코스피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혼조, 삼성전자 상승 SK하이닉스 하락
  3. 코스피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약세, 삼성바이오로직스 3%대 내려
  4. 게임주 상승 우세, 네스엠 골프존 뛰고 위메이드 카카오게임즈도 올라
  5. 코스피 코스닥 장중 강보합, 제일약품 피플바이오 에스앤더블류 뛰어
  6. 코스피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혼조, 삼성전자 SK하이닉스 약간 상승
  7. 카카오 3400억 규모 외화 해외교환사채 발행, "인수합병자금 조달"
  8. 쏘카 대리운전 중개 출격 채비, 박재욱 타다 플랫폼 수익확보 간절
  9.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주가 장중 대폭 하락, 17만 원대로 밀려
  10. 코스피 '기관 외국인 매수'에 3거래일째 상승, 코스닥도 올라

이 기사의 댓글 0개

  • 인기기사

  • 추천기사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