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이아이엔엑스, 비대면산업 위한 디지털 인프라 강화정책에 기회잡아

이정은 기자
2020-05-24 08:30:00
0
케이아이엔엑스가 클라우드 등 디지털 인프라를 강화하는 정부의 한국판 뉴딜정책을 계기로 사업을 확장할 기회를 잡을 것으로 보인다.

정부는 데이터 수집·활용을 위한 디지털 인프라를 확충하고 클라우드 및 사이버안전망을 강화하는 등 비대면산업 육성을 위한 디지털 인프라 구축에 속도를 내고 있다.
 
케이아이엔엑스, 비대면산업 위한 디지털 인프라 강화정책에 기회잡아

▲ 케이아이엔엑스 로고.


24일 증권계의 분석을 종합하면 케이아이엔엑스는 국내에서 유일하게 중립적 인터넷 연동회선(IX)를 기반으로 인터넷 데이터센터(IDC), 클라우드 등에 인터넷 인프라를 제공하고 있어 수혜가 예상된다. 

인터넷 연동회선(IX)은 ISP와 콘텐츠전송네트워크(CDN) 등 사업자 네트워크의 접점에서 트래픽을 연동해주는 물리적 인프라를 말한다. 

구글, 마이크로소프트(MS), 아마존웹서비스(AWS)같은 다국적 업체도 중립적 인터넷 연동회선을 통해 세계 각지 사용자에게 균등한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케이아이엔텍스는 클라우드 기반의 서비스 확충에 기대를 걸 것으로 보인다. 

정부가 디지털 인프라 확대에 나서면서 정부와 민간부문 모두에서 업무처리에 클라우드를 활용하는 비중이 늘어날 것으로 보이기  때문이다.

국내에서 클라우드를 사용하는 기업 비중이 10%에 불과하기 때문에 케이아이엔엑스에게는 큰 시장이 열리고 있는 셈이다.

클라우드시장에서는 아마존, 마이크로소프트가 차지하는 비중이 높은데 케이아이엔엑스는 이미 이들을 고객사로 확보했을 정도로 기술력을 입증받았다.

정부를 대상으로 한 사업경험도 이미 확보했다.

케이아이엔엑스는 2019년 기준 정부통합전산센터에 KT, SK브로드밴드, LG유플러스 등과 함께 백본망을 제공하고 있다. 케이아이엔엑스는 이들 기업 가운데 유일하게 중립적 인터넷 연동회선을 제공하고 있다. 

중립적 인터넷 연동회선을 사용하면 참여업체가 서비스 정책이나 비용 절감을 위해 인터넷 접속 회선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기 때문에 고객을 확보하는 데 유리하다.  

이준용 삼성증권 연구원은 “글로벌 클라우드업체들을 고객사로 확보하고 있기 때문에 정부, 공공기관, 기업들의 클라우드 전환이 진행될수록 케이아이엔엑스의 회선을 통과하는 데이터양은 증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케이아이엔엑스는 2019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646억 원, 영업이익 164억 원을 냈다. 2018년과 비교해 매출은 14.80%, 영업이익은 25.09% 늘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정은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삼성SDS 주식 매수의견 유지, "코로나19로 업무자동화 확산 수혜"
  2. KT, 야놀자 머큐리와 손잡고 호텔 비대면 객실관리시스템 내놔
  3. 삼성SDS, 기업고객에게 디지털 전환 핵심기술 무료체험 제공
  4. LG유플러스, 온라인 게임전시회에 실시간 클라우드 플랫폼 지원
  5. CJ대한통운, 택배 효율성 위해 로봇기술과 클라우드 IT시스템 중무장
  6. 김상열 장남 김대헌 호반건설 신사업 매진, 지분승계 뒤 능력입증 절실
  7. LG디스플레이 올해도 적자 1조 불가피, 내년 3분기 흑자전환 예상
  8. [오늘Who] 강희석 이마트 경영 반년, 오프라인 유통의 미래 찾아가다
  9. SK건설, 미국에 벌금 낸 오점으로 해외수주 정부 지원받기 장담 못 해
  10. 네이버 목표주가 높아져, "쇼핑 결제 금융 사이 연결고리 견고해져"
TOP

인기기사

  1. 1 [Who Is ?] 정의선 현대자동차그룹 총괄 수석부회장
  2. 2 두산솔루스는 ‘진대제펀드’ 거쳐 한화그룹으로 넘어갈 운명인가
  3. 3 위더스제약 3일 코스닥 상장, SK바이오팜 바통 이어받을지 시선몰려
  4. 4 SK바이오팜, '바이오 대장주'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뛰어넘을까
  5. 5 이낙연 "검찰이 개혁 거부할 수록 국민의 요구는 더 높아진다"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