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자동차 수요 빠른 회복 가능성, 현대차 기아차도 판매회복 예상

이한재 기자
2020-05-20 11:32:17
0
유럽 자동차시장 수요가 5월 이후 예상보다 빠르게 회복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왔다.

유럽시장의 빠른 회복은 현대자동차와 기아자동차의 판매 회복에도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유럽 자동차 수요 빠른 회복 가능성, 현대차 기아차도 판매회복 예상

▲ 서울 양재동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사옥.


김평모 DB금융투자 연구원은 20일 “유럽 자동차시장은 5월 이후 점차 정상화할 것”이라며 “유럽 주요 국가들이 금융위기 때보다 상향된 보조금을 지원하면 5월 이후 급격한 반등도 기대할 수 있다”고 바라봤다.

독일과 프랑스 등 유럽 내 주요 정부들은 자동차 수요 안정화를 위해 전기차(EV) 보조금 확대와 폐차 보조금 도입 등 경기부양책 발표를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독일은 2009년 금융위기 당시 소비 확대를 위해 9년 이상의 노후차량을 폐차하고 새 차를 구매하는 소비자에게 2500유로(약 330만 원)의 인센티브를 지원했다.

당시 독일 자동차 판매량은 월 평균 34% 늘어나는 등 폐차 인센티브 지원는 자동차 수요 회복에 크게 기여했다.

유럽 자동차시장은 5월 이후 점진적으로 수요가 회복될 것으로 예상됐다.

김 연구원은 “유럽 내 코로나19 확진자 수 증가세가 5월 들어 빠르게 둔화하면서 유럽 내 주요 자동차업체들도 공장을 다시 돌리고 판매망 영업을 재개하고 있다”며 “당장 5월 유럽의 자동차 수요 회복은 불가능하겠지만 점진적 개선을 보일 것”이라고 내다봤다.

현대차와 기아차 역시 유럽 자동차시장 수요가 회복하면 판매가 크게 늘 것으로 전망됐다.

현대차와 기아차는 4월 유럽(유럽연합+유럽자유무역연합+영국)에서 1만8809대의 자동차를 팔았다. 2019년 4월보다 79% 줄었지만 유럽 전체 판매 감소율과 비슷한 수준을 보였다.

4월 유럽 전체 자동차 판매량은 29만2182대로 집계됐다. 지난해 4월보다 78% 감소했다.

김 연구원은 “북미 및 유럽의 자동차 수요가 4월을 저점으로 점진적 회복이 예상되는 만큼 이제는 5월 이후 수요 회복에 주목할 때”라며 “현대차와 기아차는 내수시장의 수익 기여가 높고 수익성 좋은 GV80 등의 판매가 늘고 있어 글로벌 경쟁업체보다 상대적으로 안정적 실적을 낼 것”이라고 예상했다.

김 연구원은 현대차와 기아차의 투자의견 ‘매수(BUY)’를 제시하며 목표주가로 각각 12만 원과 4만 원을 유지했다.

현대차와 기아차 주가는 19일 각각 9만9100원, 3만1700원에 거래를 마쳤다. [비즈니스포스트 이한재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현대차그룹주 모두 하락, 현대제철 현대글로비스 현대위아 3%대 내려
  2. 현대차 주식 매수의견 유지, "해외에서 하반기 신차로 실적회복"
  3. 현대자동차, 해외 대학 이공계 석박사 인력 7월부터 상시채용
  4. 기아차 쏘렌토 하이브리드 판매재개, 친환경차 세제혜택 못 받아
  5. [HotJobs 100] 비즈니스피플이 엄선한 오늘의 채용-7월8일
  6. 현대차경영연구소 “세계자동차 판매량 2023년 돼야 예년 수준 회복”
  7. 예병태, 산업은행 상대로 쌍용차 인건비 더 줄일 구석 없다 설득할까
  8. 현대차그룹주 혼조, 현대모비스 2%대 오르고 현대제철 1%대 내려
  9. 한국타이어앤테크놀로지, '포뮬러 르노 유로컵' 경주차에 타이어 공급
  10. KB손해보험, 법인차량용 모바일 자동차보험 가입시스템 선보여
TOP

인기기사

  1. 1 반도체 설계기업 ARM 매물 가능성, 이재용 삼성전자 인수 나서나
  2. 2 셀트리온 계열3사 주가 다 올라, 삼성바이오로직스 SK바이오팜 내려
  3. 3 [Who Is ?] 정용진 신세계그룹 부회장
  4. 4 한화솔루션 미국 에탄 분해시설 인수 절실해, 인수자금 2조는 큰 부담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코로나19 치료제 임상병원 늘어 기대받아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