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호, 삼성물산 주총에서 “이사회 중심 경영으로 주주가치 강화”

홍지수 기자
2020-03-20 17:53:03
0
이영호 삼성물산 건설부문 대표이사 사장이 이사회 중심 경영으로 주주가치를 강화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이 사장은 20일 서울 강동구 글로벌엔지니어링센터에서 열린 제56기 삼성물산 정기 주주총회에서 “올해도 삼성물산은 사업경쟁력을 바탕으로 한 성장과 이사회 중심 경영으로 주주가치를 높이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영호, 삼성물산 주총에서 “이사회 중심 경영으로 주주가치 강화”

이영호 삼성물산 건설부문 대표이사 사장.


주주가치 강화를 위해 현재 보유한 자사주 가운데 약 280만 주(약 3천억 원 규모)를 소각하기로 했다. 

제56기 재무제표 승인과 사외이사 신규선임, 이사 보수한도 승인 등 안건도 모두 통과됐다.

이번에 소각하는 자사주는 삼성물산이 2015년 옛 제일모직과 합병 당시 합병에 반대하는 주주의 주식매수청구권 행사에 따라 취득한 것으로 법령에 따라 5년 안에 처분해야 한다. 

2019년 실적과 관련해 보통주 1주당 2천 원, 우선주 1주당 2050원을 현금배당하는 안건도 통과됐다. 2018년보다 순이익은 40% 줄었지만 배당수준을 유지했다.

제니스리 김앤장법률사무소 고문, 정병석 한양대학교 경제학과 특임교수, 이상승 서울대학교 경제학부 교수가 새 사외이사로 선임됐다. 

제니스리 사외이사는 1961년 태어나 현대자동차, 대우중공업, 볼보건설기계코리아, 하나로텔레콤 등을 거쳐 SC제일은행 부행장을 역임했다. 현재 에쓰오일 사외이사도 맡고 있다.

정병석 사외이사는 1953년 태어나 제14대 노동부 차관, 한국기술교육대 총장을 역임했다. 삼성물산 거버넌스위원회 외부전문위원으로도 활동했다.

이상승 사외이사는 1963년 태어나 2001년부터 서울대학교 경제학부 교수로 일하고 있다. 현재 현대차 사외이사를 맡고 있으며 삼성물산 거버넌스위원회 외부전문위원도 거쳤다. [비즈니스포스트 홍지수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현대건설, GTX-C 수주전에서 GTX-A 패배 교훈삼아 자존심 회복할까
  2. 에어쿠션 기억하는 서경배, 아모레퍼시픽 맞춤형 화장품 열고 싶다
  3. 카카오페이, 카카오 전폭적 지원 업고 손해보험사 단독설립 속도전
  4. “현대건설 주가 오를 힘 다져”, 해외수주 실적 좋고 재무구조도 양호 
  5. 삼성전자 갤럭시노트20은 카메라 초점에 힘줘, 화소경쟁은 숨고르기
  6. 오뚜기, '오너 3세' 함연지 유튜브채널 인기에 간접 마케팅효과 '톡톡'
  7. 알버트 비어만, 정의선 신뢰로 현대차 '목적기반 모빌리티' 초석 놓는다
  8. [오늘Who] 아시아나항공 매각 무산되나, 정몽규 이동걸 속내 복잡
  9. 강신호, CJ제일제당 오랜 꿈 '글로벌 바이오기업 1위' 향해 무한도전
  10. 전기료 인하여력 생긴 한국전력, 전력연료비 연동제 도입 설득할 기회
TOP

인기기사

  1. 1 현대차 제네시스 새 G80 국내판매 돌풍, 미국은 기대반 걱정반
  2. 2 [Who Is ?] 김병주 MBK파트너스 회장
  3. 3 삼성바이오에피스 삼천당제약, 14조 황반변성 바이오시밀러 개발경쟁
  4. 4 두산퓨얼셀 두산솔루스 주가 장중 급등, 매각 가능성에 그린뉴딜 수혜
  5. 5 [Who Is ?] 홍준표 무소속 국회의원 당선인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