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석헌, 국회에서 "환매중단사태의 주된 책임은 자산운용사에 있다"

김용원 기자
2020-02-20 16:55:44
0
윤석헌, 국회에서 "환매중단사태의 주된 책임은 자산운용사에 있다"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20일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 출석해 의원들의 질문에 대답하고 있다. <국회방송>

윤석헌 금융감독원장이 국회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파생상품 손실과 라임자산운용 펀드 환매중단 등 그동안 벌어진 금융소비자 피해사태와 관련해 사과했다.

하지만 윤 원장은 금감원이 사후 대응에 적극적으로 나섰다며 주된 책임은 금융회사에 있다고 봤다.

윤 원장은 20일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했다.

정무위 의원들은 윤 원장을 향해 파생상품 손실사태와 라임자산운용 환매중단사태 등 사모펀드 투자자 피해사태와 관련한 금융감독원의 관리감독 책임을 지적했다.

윤 원장은 "투자자들이 피해를 본 점과 관련해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면서도 "나름대로 금감원의 수단이나 방법을 활용해 적극적으로 대처했다"고 말했다.

라임자산운용 환매중단 사태와 관련한 금융당국의 조사결과 발표가 예상보다 늦어진 점을 놓고 질책도 나왔다.

윤 원장은 "상황이 복잡하기 때문에 시장에 혼란을 불러오지 않기 위해 서두르는 것보다 잘 하는 것이 좋겠다고 생각했다"며 "신중하게 일을 진행했다"고 답변했다.

다만 윤 원장은 지난해 9월 이후에는 이상징후가 나타나는 금융거래 등은 발견되지 않았다며 발표시기가 늦어졌다고 해서 투자자 피해가 확산된 것은 아니라는 점을 강조했다.

금감원이 금융회사를 상대로 한 종합검사나 '키코사태' 분쟁조정 등 다른 업무에 역량을 분산해 라임자산운용 환매중단사태에 적절하게 대응하지 못했다는 비판도 나왔다.

윤 원장은 "업무를 담당하는 부서가 다르기 때문에 그렇게 말하기는 어렵다"며 "사태가 워낙 복잡하기 때문에 시간이 오래 걸리는 상황이 발생한 것"이라고 말했다.

라임자산운용 환매중단사태의 주된 책임이 누구에게 있냐는 질문이 나오자 윤 원장은 자산운용사라고 답변했다.

그러자 금감원이 이번 사태의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는 지적도 이어졌다.

윤 원장은 "금감원도 일정 부분 잘못이 있다고 보지만 주어진 여건에서는 최선을 다했다"며 신속한 피해구제 등 사후대책에 적극적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금융당국, 코로나19 금융지원에 금융회사 면책제도 도입 공식화
  2. 신한은행 하나은행 대구은행, '키코사태' 배상안 수용 결정 또 미뤄
  3. 금감원, 라임자산운용 펀드 관련해 KB증권 상대로 서면검사
  4. 작년 금융지주 장사 잘 했다, 우리금융 빼도 순이익 15% 늘어
  5. 금감원, 인공지능과 빅데이터로 불법광고 불완전판매 잡아낸다
  6. 윤석헌 "코로나19 금융지원 위해 금융사는 배당과 성과급 자제해야"
  7. 르노삼성차 XM3으로 국내판매 개선, 르노 소형SUV 캡처도 믿는다
  8. [오늘Who] 김지찬, 유도무기 미국 공인에 LIG넥스원 해외수주 힘받아
  9. [장인석 착한부동산] 용산 특별계획구역에는 아직 눈여겨 볼 곳 있다
  10. [CEO&주가] 박정국 현대모비스 자율주행 방점, 주가는 지배구조 부담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신풍제약 주가 초반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받아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미국에서 판매 늘어 계속 성장”
  5. 5 [오늘Who] 투자전문가 진양곤, 인수합병으로 에이치엘비 글로벌 간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