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빈 호텔롯데 대표에서 물러나, "대법원 판결 따른 책임 차원"

장은파 기자
2020-02-19 18:29:37
0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호텔롯데 대표이사에서 물러났다.

호텔롯데는 신 회장이 2019년 12월31일 자로 등기임원에서 물러났다고 19일 밝혔다.
 
신동빈 호텔롯데 대표에서 물러나, "대법원 판결 따른 책임 차원"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


신 회장의 임기는 2021년 3월28일까지였는데 자진사임한 것으로 알려졌다.

신 회장은 2008년부터 호텔롯데 미등기임원으로 있다가 2015년 등기임원으로 이름을 올린 뒤 그해 9월부터 대표이사를 맡아 3년3개월가량 대표이사로 일했다.

호텔롯데 관계자는 “신 회장이 대법원에서 집행유예를 받은 데 따른 책임을 지기 위해 물러난 것”이라고 말했다.

당초 신 회장이 호텔롯데 상장 등의 문제로 등기임원으로 계속 활동할 것으로 예상됐지만 책임경영 등의 이유로 물러난 것으로 보인다.

신 회장은 지난해 말까지 롯데지주를 포함해 롯데쇼핑과 롯데제과, 롯데케미칼, 롯데칠성음료 등 롯데그룹 계열사 9곳의 등기임원으로 활동했지만 롯데건설에 이어 호텔롯데까지 등기임원 자리에서 물러나면서 7곳으로 줄었다.  

신임 호텔롯데 대표이사에는 이봉철 호텔&서비스 BU장 사장과 김현식 호텔롯데 호텔부문 대표이사, 최홍훈 호텔롯데 월드사업부 대표이사가 이름을 올렸다. 이갑 호텔롯데 면세부문 대표이사는 자리를 지켰다. [비즈니스포스트 장은파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롯데호텔, 최고급 서비스 프러포즈 패키지 실적 2배 늘어
  2. [Who Is ?] 이갑 호텔롯데 롯데면세점 대표이사
  3. 신동빈 롯데문화재단 이사장도 사임, 이사장에 전 국회의장 김형오
  4. 신동빈 "코로나19는 역사적 전환점, 롯데 다시 뛴다는 마음 필요"
  5. 롯데지주, 신동빈 지시로 임직원 주1회 재택근무 의무제도 시행
  6. 호텔롯데, 롯데호텔제주에 420석 규모 뷔페식 레스토랑 열어
  7. 신동빈 롯데케미칼로 두산솔루스 인수할까, 열쇠는 적정가격 좁히기
  8. "디스플레이산업 투자 효율성 낮아, 올레드가 돌파구 될지도 의문"
  9. 삼성전자 주식 매수의견 유지, "중장기 투자자에게 저점매수의 적기"
  10. 삼성디스플레이 노사협상 들어가, 이동훈 무노조경영 철회 뒤 시험대
TOP

인기기사

  1. 1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에서 판매호조로 올해 실적 급증 가능
  2. 2 [오늘Who] 서정진, 코로나19에 셀트리온 피하주사 '램시마SC' 확대
  3. 3 빅히트엔터테인먼트 플레디스 지분 인수, 방시혁 "큰 시너지 만든다"
  4. 4 아시아나항공 완전자본잠식 눈앞, 매각 완주 갈수록 장담 어려워져
  5. 5 현대차 제네시스 새 G80 국내판매 돌풍, 미국은 기대반 걱정반

전문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