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메디톡스 '무허가약품 불법유통' 관여한 책임자 구속영장 청구

나병현 기자
2020-02-19 17:35:39
0
검찰이 메디톡스 생산총괄 책임자의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19일 청주지법에 따르면 검찰은 18일 약사법 위반 등의 혐의로 메디톡스 간부 A씨의 구속영장을 청구했다.
 
검찰, 메디톡스 '무허가약품 불법유통' 관여한 책임자 구속영장 청구

▲ 메디톡스 본사.


메디톡스는 그동안 보툴리눔톡신 ‘메디톡신’을 허가 전에 불법 유통하고 생산할 때 멸균작업을 시행하지 않았다는 의혹을 받았다.

또 실험용 무허가 원액을 제품 생산에 사용하고 일부 제품의 역가가 품질 기준에 미달하는데도 기준을 충족한 것처럼 조작했다는 의혹도 받는다.

역가란 의약품 효능효과를 내는 강도, 일반적으로 함량을 말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지난해 7월 ‘메디톡스가 메디톡신 생산 시 불법행위를 저질렀다’는 국민권익위원회를 통한 제보를 받고 자체 조사를 하는 한편 청주지검에 수사를 의뢰했다.

A씨는 메디톡스의 생산 업무를 총괄하는 간부로 의혹 전반에 관여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의 구속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은 20일 오전에 진행된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메디톡스 주가 초반 급락, 검찰 대표 정현호 구속영장 청구
  2. 검찰 메디톡스 대표 정현호 구속영장, 의약품 불법제조와 유통 혐의
  3. 메디톡스, 코로나19 영향으로 1분기 보툴리눔톡신 수출 부진
  4. 통합당 안상수 검찰에 윤상현 고발, “공천반발해 다수 탈당은 거짓”
  5. 코로나19로 개미들 증시 대거 입성, 키움증권 위탁매매수수료 급증
  6. 가스공사, LNG 수요 증가에 코로나19로 악화한 실적개선 희망 걸어
  7. 박대우, GC녹십자랩셀 면역세포로 코로나19 치료제 개발시간과 싸움
  8. [오늘Who] 서정진, 모두가 만족할 셀트리온 계열3사 합병안 짜낼까
  9. 갈 길 먼 한화손해보험, 강성수는 취임하자 '초등학생 소송'에 발목잡혀
  10. [오늘Who] 박정원 두산그룹 계열사 더 팔까, 두산건설 매각은 유력
TOP

인기기사

  1. 1 진원생명과학 주가 장중 상한가, 코로나19 백신 우선협상자로 뽑혀
  2. 2 텔콘RF제약 비씨월드제약 화일약품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코스닥 시총 상위 10종목 주가 초반 혼조, 셀트리온헬스케어 씨젠 상승
  4. 4 바이오주 뛰어, 녹십자랩셀 텔콘RF제약 올릭스 '상한가' 메지온 '하락'
  5. 5 서울 종로 민주당 이낙연 48.3%, 통합당 황교안 35.0%에 우세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