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일기획 주식 매수의견 유지, "영업이익 늘고 배당성향도 높아져"

나병현 기자
2020-02-18 08:12:01
0
제일기획 주가가 오를 것으로 예상됐다.

제일기획의 영업이익이 지속적으로 늘고 배당성향이 높아진 것을 감안하면 주가 상승은 시간문제일 것으로 파악됐다.
 
제일기획 주식 매수의견 유지, "영업이익 늘고 배당성향도 높아져"

▲ 유정근 제일기획 대표이사 사장.


홍세종 신한금융투자 연구원은 18일 제일기획 목표주가를 3만1천 원, 투자의견을 매수(BUY)로 유지했다.

17일 제일기획 주가는 2만2천 원에 거래를 마감했다.

홍 연구원은 “제일기획은 1분기 내수는 어렵지만 디지털 중심의 광고 성장이 기대된다”며 “역기저효과에도 성장이 지속되고 있다는 점을 주목해야 한다”고 바라봤다.

제일기획은 1분기 연결기준으로 매출총이익 2647억 원, 영업이익 343억 원을 낼 것으로 전망됐다. 2019년 1분기보다 매출은 4.8%, 영업이익은 6.7% 증가하는 것이다.

2019년 1분기 제일기획의 영업이익은 2018년 1분기보다 23.5%나 늘었다. 이런 역기저효과에도 불구하고 올해도 영업이익이 증가하는 추세를 보일 것으로 예상됐다. 

해외 매출총이익도 지난해 1분기보다 5.3% 증가할 것으로 예상됐다.

핵심지역인 유럽과 인도의 매출총이익은 각각 6.0%, 7.8% 늘 것으로 전망됐다. 다만 중국은 코로나19 여파로 성장세가 꺾일 것으로 보인다.

높아진 배당성향과 인수합병(M&A) 가능성이 커지고 있는 점도 제일기획 주가가 오를 수 있는 요인으로 꼽힌다.

제일기획은 글로벌 광고회사와 비슷한 수준의 배당정책을 펼치면서 2017년부터 연결 현금배당성향을 60%까지 높였다. 또 순현금 보유액도 충분해 인수합병 가시성이 높아지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

홍 연구원은 “제일기획은 2019년 주당 순이익(EPS)이 64.6% 증가했지만 주가는 46.7% 상승하는 데 그쳤는데 이는 쉽게 이해가 되지 않는 괴리”라며 “이론상 제일기획 주가는 최소 2만5천 원이 돼야 한다는 점을 고려하면 20% 주가 상승은 쉬울 것”이라고 분석했다. [비즈니스포스트 나병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딜라이브 매각가격 낮춰 KT 유혹할까, 케이블TV 매물 계속 나와 다급
  2. 대형건설사 중흥건설 꿈꾸는 정창선, 두산건설 인수 나설지 시선몰려
  3. 에이치엘비, 자금조달 능력 좋아 인수합병으로 사업확장 가능
  4. 황각규, 롯데지주 주총에서 "미국 일본 선진국에서 사업기회 찾겠다"
  5. 몸집 가벼워진 '알짜' 현대HCN, SK텔레콤 LG유플러스 누가 차지하나
  6. 한국전력 전기차 충전요금 정상화에 민간사업자 철수하겠다 볼멘 소리
  7. 대림산업 목표주가 상향, "KCGI 지분 많아 제2의 한진칼 될 가능성"
  8. [오늘Who] LG전자 스마트폰 맡은 이연모, 1조 적자 어떻게 탈출하나
  9. 한국전력, 국제유가 하락에 전기요금의 연료비 연동제 도입 내심 기대
  10. SK이노베이션 목표주가 낮아져, "유가 급락과 코로나19로 실적 불안"
TOP

인기기사

  1. 1 레몬 톱텍 모나리자 웰크론 주가 대폭 올라, 마스크 관련주 강세
  2. 2 바이오주 약세, 앱클론 유틸렉스 파미셀 '급락' 헬릭스미스는 올라
  3. 3 대형건설사 중흥건설 꿈꾸는 정창선, 두산건설 인수 나설지 시선몰려
  4. 4 헬릭스미스 주가 초반 상승,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제 후속임상 시작
  5. 5 랩지노믹스, 인도에 코로나19 진단키트 34억 규모 공급계약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