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찰, 삼성물산 합병 관련 삼성전자 사업지원TF장 사장 정현호 조사

이규연 기자
2020-02-14 14:58:33
0
검찰이 삼성물산과 제일모직 합병 관련해 정현호 삼성전자 사업지원태스크포스(TF)장 사장을 불러 조사했다.

정 사장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의 측근으로 꼽힌다.
 
검찰, 삼성물산 합병 관련 삼성전자 사업지원TF장 사장 정현호 조사

정현호 삼성전자 사업지원TF장 사장.


서울중앙지방검찰청 경제범죄형사부(부장검사 이복현)는 14일 정 사장을 소환해 2015년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이 진행됐을 때 삼성그룹 수뇌부의 의사결정 과정 전반을 조사했다.

정 사장은 미국 하버드대 경영대학원 유학생 시절부터 이 부회장과 알고 지냈다.

삼성그룹 컨트롤타워였던 삼성 미래전략실에서 2014년 경영진단팀장, 2015년 인사지원팀장을 지냈다.

정 사장은 삼성바이오로직스의 회계부정 증거인멸사건과 관련해 2019년 6월에 소환조사를 받았다.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 의혹과 관련해서는 이번에 처음으로 소환됐다.

검찰은 정 사장이 미래전략실에서 이 부회장의 경영권 승계를 위한 삼성그룹 지배구조의 개편작업에 관여했을 가능성을 살펴보고 있다. 

삼성물산은 2015년 제일모직과 합병을 진행하면서 제일모직 최대주주였던 이 부회장에게 유리한 합병비율을 만들기 위해 회사가치를 고의로 떨어뜨렸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검찰은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회사가치 조정과 관련해 제일모직 자회사였던 삼성바이오로직스에서 회계부정이 일어났을 가능성도 살펴보고 있다. 

이와 관련해 장충기 전 삼성 미래전략실 차장(사장)과 최지성 전 삼성 미래전략실장(부회장)도 불러 조사했다. [비즈니스포스트 이규연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코스피 시총 상위 10종목 강세, 삼성전자 SK하이닉스 2%대 상승
  2. 코스피 시총 상위 10종목 초반 혼조, 삼성전자 셀트리온 올라
  3. “삼성전자, 코로나19 영향으로 D램 생산시설 투자 줄일 수도”
  4. 코스피 코스닥 장중 동반상승 유지, 조일알미늄 쌍방울 한네트 급등
  5. 삼성전자, 새로 활용 가능한 TV 포장재 ‘에코패키지’로 환경보호
  6. 삼성전자 주식 매수의견 유지, "서버와 PC 반도체 수요 강세 지속"
  7. 하나금융투자, 삼성전자와 금융지주 주식에 투자하는 랩어카운트 내놔
  8. 삼성전자 갤럭시A51 5G모델 전파 적합성 통과, 곧 국내 선보일 듯
  9. 외국언론 “삼성전자, 접는 폰 갤럭시Z플립 5G모델 올해 말 출시할 듯”
  10. 접는 스마트폰 세계적 인기는 탄탄, 삼성전자 공급확대 증설 서둘러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거래소, 신풍제약 주식을 투자위험종목으로 지정해 9일 하루 매매정지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