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남대문시장 찾아 “신종 코로나로 지나치게 불안해할 필요없다”

안대국 기자
2020-02-12 17:50:27
0
문재인, 남대문시장 찾아 “신종 코로나로 지나치게 불안해할 필요없다”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서울 중구 남대문 시장을 방문해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을 위로했다. 사진은 문 대통령이 남대문 시장 어묵 가게 상인과 대화하고 있는 모습.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진행 상황을 놓고 지나친 불안감을 떨쳐내도 되는 단계로 바라봤다.

문 대통령은 12일 서울 중구 남대문 시장을 방문해 시장 상인들과 진행한 오찬 간담회 자리에서 “지나치게 불안해할 필요가 없다는 것이 확인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국민은 방역본부가 가르쳐주는 행동수칙이나 요령을 따르면 충분히 안전을 지킬 수 있다”며 “신종 감염병이기 때문에 당연히 긴장하고 방역에 총력을 기울여야 하지만 이는 정부와 지방자치단체의 역할”이라고 덧붙였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위축된 경제를 되살리는 해결 방법은 과도한 불안감을 극복하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정부는 전통시장과 소상공인, 자영업자, 관광업체가 이번 사태를 극복할 수 있도록 재정지원과 마케팅지원 등을 할 것”이라며 “그러나 가장 중요한 것은 정부의 지원보다도 국민들이 하루빨리 과도한 불안감을 떨쳐내고 다시 경제활동과 소비활동을 활발하게 해 주는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이것이 근본적인 대책이지 않겠나”라고 덧붙였다.

경제가 반등의 조짐을 보이다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로 어려움을 겪게 되는 것을 두고 아쉬움을 보였다.

문 대통령은 “사실 2019년 말부터 경제가 상당히 좋아지는 기미가 보였고 경기선행지수도 작년 12월에는 몇 년 만에 최고 상승을 했다”며 “그런 상황에서 신종코로나 때문에 다시 어려움을 겪게 돼 매우 안타깝다”고 말했다.

그는 “힘든 시기지만 정부가 최대한 노력할 테니 함께 힘을 모아 어려움을 극복해 나갔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이날 남대문 시장 방문에는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동행했다.

문 대통령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관련 현장 일정을 소화한 것은 국립중앙의료원과 성동구 보건소 방문, 아산·진천 우한 교민 임시수용시설 방문에 이어 이번이 네 번째다. [비즈니스포스트 안대국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홍남기, 코로나19 위기에 관광 통신방송 영화산업 지원방안 내놔
  2. 아모레퍼시픽, 면세점 매출회복의 불확실성으로 실적부담 커져
  3. 태평양물산 주가 초반 상한가, 자회사에서 의료용 방호복 생산해 납품
  4. 외국매체 "애플, 아이폰9를 4월15일 공개하고 22일 판매"
  5. 금융위 부위원장 손병두 "대기업 지원은 대주주 자구노력이 선행돼야"
  6. 2월 경상수지 흑자폭 확대, 반도체 수출 늘고 여행수지 적자폭 줄어
  7. NHN한국사이버결제 KG이니시스, 언택트산업 육성에 사업 탄력받아
  8. 윤석헌 "코로나19 금융지원 위해 금융사는 배당과 성과급 자제해야"
  9. BGF리테일 주식 매수의견으로 상향, "코로나19로 편의점업황 좋아"
  10. 삼성전자 미국 세탁기공장, 재가동 이틀 만에 다시 가동중단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신풍제약 주가 초반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받아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미국에서 판매 늘어 계속 성장”
  5. 5 [오늘Who] 투자전문가 진양곤, 인수합병으로 에이치엘비 글로벌 간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