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 200개 지점 직원 300명이 고객 비밀번호 무단변경에 가담

감병근 기자
2020-02-12 17:31:28
0
우리은행 200개 지점의 직원 300여 명이 고객 비밀번호 무단변경사건에 가담한 것으로 나타났다. 

12일 김종석 자유한국당 의원실이 우리은행으로부터 받은 자료에 따르면 우리은행 200개 지점의 직원 313명은 2018년 1월1일부터 2018년 8월8일까지 고객 비밀번호 3만9463건을 무단으로 변경했다. 
 
우리은행 200개 지점 직원 300명이 고객 비밀번호 무단변경에 가담

▲ 우리은행 로고.


이는 우리은행이 앞서 밝힌 비밀번호 무단변경 건수 2만3천여 개보다 많은 것이다.

비밀번호를 무단변경한 직원들은 계좌를 개설하고 1년 이상 거래하지 않아 비활성화된 계좌의 비밀번호를 변경하면 계좌가 활성화된다는 점을 악용해 고객을 유치한 것처럼 실적을 부풀리려 했다. 

우리은행이 제출한 자료에 따르면 고객 정보가 외부로 누설되거나 유출되지는 않았다. 

우리은행은 비밀번호가 무단변경된 고객에게 관련 내용을 통지할 준비를 하고 있다.

금융감독원의 검사도 이뤄져 관련 직원들의 징계나 고발 여부도 검토한다는 계획을 세워뒀다. 

금감원은 2018년 10~11월 우리은행 경영실태평가를 통해 비밀번호 무단변경사건을 인지하고 검사를 벌였다. 

금감원은 이 사건을 제재심의위원회에 올리기로 했다. 제재심의위는 이르면 3월 열릴 것으로 전해졌다. [비즈니스포스트 감병근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라임자산운용 펀드 투자자, 사기혐의로 회사와 판매 증권사 고소
  2. 우리은행, 모바일뱅킹앱 '우리원뱅킹 베트남' 내놓고 현지 공략 강화
  3. 우리은행 신뢰회복 짊어진 권광석, 은행장 업무 중심에 '공감'을 두다
  4. 우리은행,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상공인 위해 연 1.5% 대출상품 내놔
  5. 우리은행, 코로나19 감염 예방 위해 모든 영업점에 칸막이 설치
  6. 우리은행 아동시설에 코로나19 후원금, 권광석 "사회공헌 확대"
  7. 우리은행, 코로나19 신속 대출 위해 본부인력 60명을 영업점에 파견
  8. 남영비비안, 최대주주 광림의 외형 확장에 맞춰 사업다각화 서둘러
  9. 현대차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생산차질과 판매감소 길어져"
  10. KT, 이통3사 5G 클라우드 게임 경쟁에서 구독모델로 승기 잡을까
TOP

인기기사

  1. 1 바이오주 약세, 앱클론 유틸렉스 파미셀 '급락' 헬릭스미스는 올라
  2. 2 레몬 톱텍 모나리자 웰크론 주가 대폭 올라, 마스크 관련주 강세
  3. 3 대형건설사 중흥건설 꿈꾸는 정창선, 두산건설 인수 나설지 시선몰려
  4. 4 헬릭스미스 주가 초반 상승, 당뇨병성 신경병증 치료제 후속임상 시작
  5. 5 삼성전자 주가 4%대 SK하이닉스 5%대 하락, 기관과 외국인 다 매도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