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건스탠리 "신종 코로나로 1분기 한국 성장률 하락 불가피"

조은아 기자
2020-02-11 18:49:15
0
1분기 한국의 국내총생산(GDP) 성장률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탓에 0.8~1.7%포인트 떨어질 수 있는 것으로 전망됐다.

모건스탠리는 11일 보고서에서 “그동안 무역분쟁에 짓눌려 있던 세계경제가 반등 신호를 보이던 시점에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사태에 따른 또 다른 혼란에 직면하게 됐다”며 이렇게 내다봤다.
 
모건스탠리 "신종 코로나로 1분기 한국 성장률 하락 불가피"

▲  28번째 확진자가 치료를 받고 있는 경기 명지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전경. <사진=연합뉴스>


보고서는 가장 큰 우려로 공급망 붕괴를 꼽았다.

중국에 위치한 생산설비 가동이 중단됐고 그 여파로 다른 국가의 공급망에도 위기가 발생했다는 것이다.

모건스탠리는 중국 내 생산이 재개되는 시점에 따라 세 가지 시나리오를 제시했다.

보고서는 가장 먼저 “중국 내 생산이 10일을 기점으로 빠르게 재개되면 이번 사태가 올해 1분기 세계 GDP 성장률에 미치는 영향은 0.15∼0.30%포인트 수준”이라며 “이 때 한국의 GDP 성장률은 0.8∼1.1%포인트 하락하고 한국은행은 2월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인하하게 될 것”이라고 바라봤다.

이어 “중국 내 생산이 점진적으로 재개되면 1분기 세계 GDP 성장률은 0.35∼0.50%포인트, 한국의 GDP 성장률은 1.1∼1.4%포인트 각각 하락할 수 있다”며 “한국은행 역시 2월 기준금리를 0.25%포인트 내릴 것”이라고 봤다.

마지막 시나리오는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가 4월 정점을 찍는 경우다.

보고서는 “이렇게 되면 1분기 세계 GDP 성장률은 0.50∼0.75%포인트, 한국의 GDP 성장률은 1.4∼1.7%포인트 각각 떨어질 것”이라며 “한국은행은 기준금리를 0.50%포인트 인하할 수 있다”고 바라봤다. [비즈니스포스트 조은아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현대차 기아차, 코로나19 국면에서 경쟁기업보다 내수회복에 유리"
  2. KT, 과기정통부 서울대와 협력해 코로나19 확산모델 연구
  3. 박한우, 기아차 주총에서 "비상계획으로 조기 경영안정 힘쓰겠다"
  4. SK텔레콤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5G통신 보급속도 둔화"
  5. 현대글로비스 목표주가 하향, "코로나19로 차량 판매 줄어 물류부진"
  6. 제이콘텐트리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영화부문 실적 악화"
  7. "오리온 주가 오를 힘 다져", 중국 대형마트 판매채널에서 매출 호조
  8. [오늘Who] '현대차 중국 회생' 이광국, 코로나19에 마음얻기 먼저
  9. [오늘Who] 이주열, 코로나19로 금리인하 전방위적 압박 앞에 서다
  10. 코로나19로 개미들 증시 대거 입성, 키움증권 위탁매매수수료 급증
TOP

인기기사

  1. 1 진원생명과학 주가 장중 상한가, 코로나19 백신 우선협상자로 뽑혀
  2. 2 텔콘RF제약 비씨월드제약 화일약품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코스닥 시총 상위 10종목 주가 초반 혼조, 셀트리온헬스케어 씨젠 상승
  4. 4 바이오주 뛰어, 녹십자랩셀 텔콘RF제약 올릭스 '상한가' 메지온 '하락'
  5. 5 서울 종로 민주당 이낙연 48.3%, 통합당 황교안 35.0%에 우세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

이 기사의 댓글 0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