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웨이항공 주식 매수의견 유지, "동남아노선 늘려 실적 방어"

김용원 기자
2020-02-10 08:57:37
0
티웨이항공 주가가 오를 것으로 전망됐다.

동남아 노선 매출 비중이 늘어 일본 불매운동에 따른 일본 노선 매출 감소를 만회하는 한편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에 따른 악영향도 점차 줄어들 가능성이 높다.
 
티웨이항공 주식 매수의견 유지, "동남아노선 늘려 실적 방어"

▲ 정홍근 티웨이항공 대표이사 사장.


하준영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10일 티웨이항공 목표주가 6300원, 투자의견 매수(BUY)를 유지했다.

직전 거래일인 7일 티웨이항공 주가는 4800원으로 거래를 마쳤다.

하 연구원은 티웨이항공이 일본 불매운동에 대응해 발빠르게 일본 노선을 축소하고 동남아 노선을 늘려 실적을 선방하고 있다고 분석했다.

2019년 4분기 티웨이항공의 일본 노선 매출비중은 12.2%로 1년 전보다 18%포인트 하락한 반면 동남아노선 매출비중은 48.9%로 같은 기간 15.5%포인트 상승했다.

하 연구원은 티웨이항공이 최근 균열 문제가 발생한 항공기를 보유하지 않고 있는 점도 가동률 유지와 실적 방어에 기여할 수 있다고 바라봤다.

일본 불매운동에 이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으로 여행수요가 줄어들고 있는 점은 티웨이항공에 부정적으로 꼽힌다.

하지만 하 연구원은 올해 하반기부터 그동안 미뤄진 여행수요가 급증하고 한일관계도 개선돼 티웨이항공과 같은 저비용항송사의 실적 개선을 이끌 가능성이 있다고 전망했다.

하 연구원은 "티웨이항공이 상반기까지 어려운 시기를 버텨낸다면 하반기 영업이익은 급격하게 개선될 것"이라고 내다봤다.

티웨이항공은 2020년 연결기준으로 매출 8600억 원, 영업이익 100억 원을 볼 것으로 추정된다. 2019년과 비교해 매출은 6.2% 늘고 영업손실 190억 원에서 흑자전환하는 것이다. [비즈니스포스트 김용원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구본환, 인천공항 하루 여객 5천 명 밑돌아 인천공항공사 비상 들어가
  2. 삼성전기 목표주가 낮아져, "삼성전자에 스마트폰부품 공급 줄어"
  3. 윤호영 카카오뱅크 상장 순항, 한국투자금융 김주원 김광옥 합류 '든든'
  4. "산유국 감산 합의해도 경제회복 기대심리 동반해야 유가 상승"
  5. 호텔신라 목표주가 낮아져, "코로나19로 면세점업황 나빠 이익 급감"
  6. 해외언론 “삼성중공업, LNG추진 원유운반선 최대 5척 수주한 듯”
  7. 인천국제공항공사, 중장년층 일자리 창출 위한 사업 수행기관 모집
  8. 가장 취업하고 싶은 공기업 1위 인천국제공항공사, 2위는 한국전력
  9. “초대형 원유운반선 운임 급등해도 선박 발주로 이어지기 쉽지 않아”
  10. 인천공항공사, 내년 4월 준공 목표로 3단계 물류단지 조성사업 추진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거래소, 신풍제약 주식을 투자위험종목으로 지정해 9일 하루 매매정지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5. 5 신풍제약 주가 초반 급등, 매매 재개 뒤 코로노19 치료제 부각 지속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