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몽구, 미국 '자동차 명예의 전당'에 한국인 최초로 이름 올려

남희헌 기자
2020-02-07 10:18:19
0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이 미국 ‘자동차 명예의 전당’에 한국인 최초로 이름을 올린다.

현대차그룹은 7일 정 회장이 세계 자동차산업 최고의 권위를 인정받는 ‘자동차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다고 밝혔다.
 
정몽구, 미국 '자동차 명예의 전당'에 한국인 최초로 이름 올려

정몽구 현대자동차그룹 회장.


미국 자동차 명예의 전당은 1939년에 만들어졌다.

명예의 전당 헌액과 올해의 업계 리더상, 자동차산업 공헌상, 젊은 리더십 및 우수상 부문에서 해마다 수상자를 선정해 발표하고 있다. 올해는 모빌리티 혁신상 부문이 추가됐다.

명예의 전당 헌액부문은 세계 자동차 역사에 남을 성과와 업적을 바탕으로 자동차산업과 모빌리티 발전에 중대한 역할과 기여를 한 인물이 엄선돼 선정된다. 여러 수상부문 가운데 가장 권위있고 영예로운 상으로 꼽힌다.

자동차 명예의 전당 선정측은 “정몽구 회장은 현대차그룹을 성공의 반열에 올린 업계 리더”라며 “기아차의 성공적 회생과 글로벌 생산기지 확대, 고효율 사업구조 구축 등 정 회장의 수많은 성과는 자동차산업의 전설적 인물들과 어깨를 나란히 한다”고 밝혔다.

자동차 명예의 전당에 헌액된 주요 수상자로는 1967년 포드 창립자 헨리 포드, 1969년 발명가 토마스 에디슨, 1984년 벤츠 창립자 칼 벤츠, 1989년 혼다 창립자 소이치로 혼다, 2018년 토요타 창립자 키이치로 토요다 등이 있다.

정 회장을 비롯한 올해 자동차 명예의 전당 수상자들에 대한 시상식은 7월 미국 디트로이트에서 열린다.

정 회장은 2001년 자동차 명예의 전당에서 ‘자동차산업 공헌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정 회장은 또 △2004년 비즈니스위크 최고 경영자상 △2005년 오토모티브뉴스 자동차부문 아시아 최고 CEO △2009년 미국 코리아소사이어티 밴플리트상 △2012년 하버드비즈니스리뷰 세계 100대 최고 경영자상 등을 받았다. [비즈니스포스트 남희헌 기자]
v

이 기사는 꼭!

  1. 서울 강동구갑, 민주당 진선미 장관 무게에 통합당 이수희 일꾼론 공세
  2. [오늘Who] 허은철, GC녹십자 기술로 첫 코로나19 '혈장치료제' 낙관
  3. LG디스플레이 목표주가 하향, "중국공장 지연돼 1분기에 적자 지속"
  4. 셀트리온헬스케어, 미국 사보험사 등재로 현지 매출 2배로 증가 가능
  5. 서울 광진갑 민주당 전혜숙 통합당 김병민, 연륜과 패기의 정면충돌
  6. 윤상현, 한국콜마 사업다각화 성과로 코로나19 시련을 이겨낸다
  7. LG이노텍 주식 매수의견 유지, "애플에 공급 호조로 1분기 기대이상"
  8. 접는 스마트폰 세계적 인기는 탄탄, 삼성전자 공급확대 증설 서둘러
  9. 삼성전자 주식 매수의견 유지, "서버와 PC 반도체 수요 강세 지속"
  10. 경기 고양병, 민주당 홍정민이 통합당 변신한 김영환 재기 가로막을까
TOP

인기기사

  1. 1 유제만, 신풍제약 코로나19 치료제 놓고 속도보다 월등한 효능에 집중
  2. 2 신풍제약 보통주 거래정지에 우선주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기대
  3. 3 신풍제약 주가 초반 상한가, 코로나19 치료제 개발 기대받아
  4. 4 셀트리온헬스케어 목표주가 상향, “미국에서 판매 늘어 계속 성장”
  5. 5 [오늘Who] 투자전문가 진양곤, 인수합병으로 에이치엘비 글로벌 간다

임원 전문직 경력직 채용정보

AD